세계 언론 자유 수호 단체인 ‘국경없는 기자회’가 최근 발표한 전 세계 언론 자유 지수에서 쿠바는 북한과 에리트리아, 투르크메니스탄과 같은 세계 최악의 언론자유 탄압국들보다 조금 앞선 165위를 차지했습니다.  국경없는 기자회의 이번 보고서는 쿠바 정부가 독자적 언론인들과 정치 반대 인사들에게 인터넷 사용을 허용하지 않는다는 상세한 내용을 담고있습니다.

이에 관한 좀 더 자세한 보도입니다.

파리에 본부를 둔 ‘국경없는 기자회’는 쿠바는 인터넷 사용에 있어서 세계에서 가장 후퇴한 국가들 가운데 하나로, 쿠바의 인터넷 사용자 수는 전체인구의 단 2퍼센트 미만에 지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쿠바 정부는 이러한 상황은 미국의 무역 금지조치로 인해 인터넷 개발을 위한  필요 장비를 들여오지 못하기 때문이라고 미국을 비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경없는 기자회’는 쿠바 정부가 독자적인 정보가 온라인을 통해 유포되는 것을 감시하고 통제하는 체제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쿠바에는 관영 언론이 유일한 합법 언론입니다. 쿠바 국민들은 인터넷 검색이나 이메일을 체크하기 위해서 인터넷 카페나, 대학교 혹은 청소년 컴퓨터 센터와 같은 공공 장소를 이용해야 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공공 장소에서 사용자들의 활동은 쉽게 감시 될 수 있습니다.

쿠바 경찰은 이러한 시설들에 있는 모든 컴퓨터에 반체제 인사들의 이름과 같은 소위 정부 전복과 관련된 키워드가 쓰이면 경고 메세지가 뜨도록 하는 소프트웨어를 설치했습니다.

마이애미에 소재한 플로리다 국제 대학 ‘국제 언론 센터’의 존 버추씨 소장은  자신들은 쿠바에 있는 독립 언론인들과 함께 일하고 있는데 쿠바에서 약 100명 정도가 정규적으로 기사를 보낸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이들 가운데 인터넷 계좌가 있는 사람은 두 세명으로 쿠바에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사람들은 극 소수라고 버추 소장은 말합니다. 버추 소장은 이들은 전화를 걸어 마이애미에 있는 사람으로 하여금 받아쓰게 하는 방식으로 기사를 전달한다고 말합니다.

버추씨는 국제 언론 센터에서 비밀리에 훈련을 받은 대 여섯명의 독립 쿠바 언론인들이 현재 수감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쿠바 정국의 이와 같은 언론 탄압이 3년 전에 시작됐다고 말했습니다.

버추 소장은 지난 2003년 3월 18일 쿠바 정부가 75명의 반체제 인사들을 체포했고 이들 가운데 27명이 언론인들이었다고 말했습니다.  버추 소장은 외국 정부와 협력한 반역 혐의로 24명이 아직 수감 중이며 이들은 최고 28년을 복역해야 하는 실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국경없는 기자회’는 외국 웹사이트에 글을 올리는 경우 쿠바에서 20년 구형에 처해질 수 있고 또, 불법적인 방식으로 인터넷에 접속했다는 이유만으로도 5년 형을 선고받을 수 있다고 말합니다.  

수개월 전부터 쿠바 정부 보안관리들은 쿠바 주재  외국인들을 방문하기해 쿠바 사람들과 특별히 독립 언론인들에게 인터넷 사용을 허용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버추 소장은 몇몇 독창적인 쿠바인들은 스스로 위성 안테나를 만들어 외국에서 텔레비전 프로그램을 송신받고 있으며,  쿠바 당국은 인기있는 중남미 드라마가 방영되는 토요일 저녁에 기습을 감행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The media watchdog group Reporters without Borders has ranked Cuba one-hundred-and-sixty-fifth on its worldwide press freedom index, just ahead of the world's worst violators Eritrea, Turkmenistan and North Korea. A recent report by the same group details how Cuban authorities make sure there is no Internet access for independent journalists or political opponents. VOA's Cindy Saine reports from Miami.

The group Reporters without Borders, based in Paris, says less than two percent of Cuba's population is online, making it one of the most backward countries in the world regarding Internet usage.

Cuban authorities blame this situation on the US trade embargo, which they say prevents them from getting the equipment they need for Internet development. But Reporters without Borders concludes the Cuban government has a system of control and surveillance to prevent independent information from circulating online. State-run media is the only legal media in Cuba.

To visit websites or check their e-mail, Cubans have to use public access points such as Internet cafes, universities, or youth computing centers, where their activity can be easily monitored. Cuban police have installed software on all computers in these facilities that triggers an alert message when so-called subversive keywords are written, such as the names of Cuban dissidents. John Virtue is the Director of the International Media Center at Florida International University in Miami.

We work with independent journalists in Cuba. There are about a hundred of them who file on a regular basis from Cuba. Very few of them are able to use the Internet. There's just a handful, two or three have Internet accounts. But most of the articles they file they have to do so by telephone and somebody takes dictation in Miami.

Virtue said several independent Cuban journalists his center secretly trained are now in prison for practicing their profession. He recalls the crackdown by Cuban authorities three years ago:

The Cuban government arrested 75 dissidents. It did that on March the 18th, 2003. And of those, 27 were journalists. And 24 journalists still remain in prison, serving sentences of up to 28 years. And the charges are more or less charges of treason for having cooperated with a foreign government.

Reporters without Borders says you can get a 20-year prison sentence in Cuba for writing articles for foreign websites and a five-year sentence just for connecting with the Internet in an illegal manner. John Virtue says the surveillance by state security is intense.

Several months ago state security started visiting foreigners based in Cuba and warned them against letting Cubans have access to the Internet on their computers, especially the independent journalists.

Virtue said some ingenious Cubans have made their own satellite dishes to receive television signals from abroad, and that authorities conduct raids on Saturday evenings when popular Latin American soap operas are broadc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