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대학교육에 있어서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외국 유학생들을 유치해 왔으나  최근 몇 해 동안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수가 줄어드는 추세에 있습니다.

오늘은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 감소 추세와 그 원인들에 관해 문철호 기자와 함께  알아봅니다.  

문: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수가 줄어드는 추세로 나타나고 있다고 하는데 어느 정도입니까?

답: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수는 2001년 9-11 테러리스트 공격사태후2년 동안 계속해서 줄어들었습니다. 예를 들면 미국 서부 샌프란시스코 교외에 있는 캘리포니아 주립대학교 이스트 베이 대학의 경우 이번 학기 외국 유학생수는 560명인데 이는 이전에 비해 그러니까 9-11 사태 이전보다 수 백 명이나 줄어든 것입니다. 

미국 정부가 9-11 사태후 외국 유학생 비자발급은 8만5천 명이나 줄어들었고 이는 이전에 비해 15퍼센트나 감소한 것입니다. 요즘에는 외국 유학생 비자 발급수가 아주 조금씩 늘어나고 있기는 하지만 9-11 이전 수준에 비하면 어림도 없는 수입니다.

문: 그러면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수가 크게 줄어든 것은 9-11 사태로 유학생 비자 발급이 엄청나게 까다로워졌기 때문인 것으로 보이는데 실제로 비자발급 문제가 주된 원인인가요?

답 : 네, 방금 설명한 것처럼 9-11 사태후 첫 2년 동안에는 유학생 비자 발급이 15퍼센트나 줄어든 것이 미국대학내 유학생 감소의 주된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그렇지만  그 기간동안 동시에 다른 장벽요인들이 나타났습니다.

예를 들어 미국 대학들의 수업료가 대폭 상승한 것과 미국 대학들이 이전에는 겪어본적이 없는 미국 대학들의 매력요인들에 대한 다른 나라 대학들의 도전이 지적되고 있습니다.

뉴욕시 소재 국제교육연구소, 다니엘 오브스트 소장은 미국 대학들이 외국 유학생 유치에 있어서 호주와 영국, 독일 등 유럽 나라 대학들의 치열한 경쟁에 부닥쳐 있다고 말합니다.  미국 대학들의 외국인 유학생 등록수는 금년에 56만5천 명에 달해 여전히 세계 어느 나라보다도 월등히 많은 외국인 유학생수를 유치하고 있기는 하지만 대학교육도 하나의 사업으로 볼 때 국제 유학생 시장 점유율이  상대적으로 축소되고 있다는 것입니다.

문 : 9-11사태후 몇 년동안 미국대학내 외국인 유학생수가 줄어든 것은 비자발급 문제가 주원인이었다고 하지만 그 후에 지적되는 요인들은 어떤 것들입니까?

답 : 우선 대학교육이 국제적으로 연간 수 백억 달러 또는 그 이상의 엄청난 규모를 지닌 시장이기 때문에 여러 나라 대학들간에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점이 지적됩니다.

독일-미국 풀브라이트 위원회의 롤프 호프만 소장은 미국 대학들의 외국 유학생 유치와 교육환경 등에 관한 정보를 얻기 위해 최근 미국을 방문하였습니다. 그는 대학들의 외국인 유학생 유치도 점점 시장지향적으로 전환되어야 하고 따라서 학생들을 소중한 고객으로 여겨 한 사람, 한 사람 고객들의 원하는 것에 부응하는 교육을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유럽이나 미국에서나 이전에는 학생들이란 대학에서 그저 마주치는 존재로 여겨졌고 학구적인 연구에 거추장스럽게 여겨졌지만 이제는 더 이상 그렇게 생각해서는 안되는 소중한 고객이 됐다는 것입니다.

문 : 미국 대학들의 외국인 유학생 감소 원인들 가운데는 출신지역이 아직도 중요한 작용을 하고 있는 것 같은데 어떻습니까?

답 : 네, 그렇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실제 사례를 들면, 샌프란시스코의 아카데미 오브 아트 유니버시티라는 대학의 경우 외국인 유학생수는 그다지 많이 줄지는 않았지만 출신지 별로는 크게 변하고 있습니다. 이 대학 외국인 유학생 담당국, 수 로울리 국장의 말을 들어봅니다.

로울리 국장은 실제로 현재 이 대학에 중동지역에서 온 학생은 전혀 없다고 밝힙니다. 더구나 중동지역 출신의 남학생이라면 아예 입학신청을 할 생각도 하지 말라고 로울리 국장은 덧붙입니다.

외국 학생들이 미국 대학에 유학하려면 미국의 대사관이나 영사관에 찾아가 면담절차를 거쳐야 하는데 그 과정이 어찌나 까다로운지 많은 학생들이 아예 포기하고 호주와 뉴질랜드, 영국, 독일 등 보다 우호적이고 친절한 나라를 택하는 실정입니다.

문: 대학교육도 일종의 시장지향적 국제 경쟁사업이고 보면 그 수지가 중요한데 미국의 경우는 어떻습니까?

답 : 앞에서도 잠간 설명했듯이 미국 대학들의 외국인 유학생 등록수는 금년의 경우 56만5천 명에 달해 다른 나라들에 비해 월등히 많은 학생들을 유치하고 있는데요, 이들의 학비는 외국에 있는 부모들이 전액을 부담하고 있는 것은 물론입니다. 

말하자면 미국은 막대한 규모의 무역적자를 안고 있는 나라인데 대학교육의 유학생 유치사업면에서는 엄청난 흑자를 올리고 있고 유학생들로부터 들어오는 돈은 연간 1백30억 달러에 달합니다.

*****

There is a quiet change taking place on U.S. college campuses. After several years of decline, the number of international students is beginning to increase. But - as Kathryn Baron reports from San Francisco - American schools are beginning to face competition for those students from colleges in Europe and Asia.

To hear the United States Department of Education tell it, the nation's colleges and universities are an unregulated mess, requiring accountability, testing and more rigorous courses. But for students from around the globe, higher education in the United States remains among the most respected in the world.

I'm loving Cal State. I actually like it more because it has so many different cultures and it's so diverse.

This is Ishita Maheshwari's [ih-SHE-tuh muh-hay-SHWAR-ee] first official day of classes at California State University, located in the eastern foothills of San Francisco Bay. The Bombay native is eating lunch on a second floor balcony of the student center, listening to a student band perform in the commons below. Her friend Dipti Rajbhandari [DEEP-thee rajz-ban-DAR-ee], a fellow business major from Nepal, is also happy at Cal State.

The education is very good and this one, Cal State East Bay, has a very good business school.

The two dark-haired young women are among the 560 international students taking classes here this semester. That's several hundred fewer than before the terrorist attacks of September 11, 2001. Over the next two years, the number of student visas granted by the U.S. government fell by more than 85-thousand, or about fifteen percent. Those numbers are creeping up, but have still not reached pre 9-11 levels.

The drop off came after 911, but from our perspective it's not just related to visa issues.

Daniel Obst [Ohbst] is director of membership at the Institute of International Education, located on United Nations Plaza in New York City. He says the stricter regulations for student visa applicants did play a role at first, but he says other barriers appeared around the same time: the SARS health scare, steep increases in tuition, and something not seen before by U.S. colleges - a challenge to their dominion in attracting foreign students.

We've seen real increased competition from other key host countries such as Australia, the UK, Germany and other countries in Europe are really stepping up their recruitment efforts.

The United States is hosting about 565-thousand international students this year - far more than any other country. But in pure business terms, its market share is falling. American educators acknowledge that the restrictions on student visas after 9-11 opened up an opportunity for other nations.

Thank you all so very much for coming today. I'm so proud of our students for showing up and being willing to talk to the presidents and our other guests from Germany…

Inside a meeting room just a few meters from the patio where Dipti Rajbhandari and Ishita Maheshwari are eating lunch, a group of German university officials listen to presentations about student life at Cal State, then tour the campus. They're here to learn about management practices at American universities.

Rolf Hoffmann, director of the German-American Fulbright Commission, who's leading the delegation, laughs when asked if the group hopes to take this information home and use it to compete with the United States.

There are billions of dollars at stake. According to the Institute for International Education, foreign students and their families contribute about 13 billion dollars annually to the U.S. economy. Hoffmann says competing for that money requires a massive cultural shift.

You have to think a lot more market-oriented, you have to think more about students as being a customer and you deliver something to a customer. That has never been the case in earlier times in Europe. Students were just regarded as something you were running into, distracting you from your scholarly work.

U.S. colleges are being forced to respond. A recent survey of one thousand IIE member schools found half were stepping up their foreign recruitment efforts. That's true even at schools such as San Francisco's Academy of Art University. The percentage of international students there has held steady for years, at about 25 percent.

Okay, please recap from last week where we're going this week. Student: Uh, the comment from last week was the brochure was too tight, and I have to work more with color and contrast, to look more interesting…

Half of the 10 graphic design students presenting their ad campaigns for imaginary products are from overseas. Sue Rowley, the school's Director of International Admissions says even though their numbers haven't fallen too much, the countries where students come from have changed dramatically since 9-11.

There are basically no students coming from the Middle East right now. And if a student from the Middle East happens to be a young male? Forget it. It's just not going to happen.

In order to receive a visa to study in the United States, students must go to the US embassy or consulate closest to their home, where they often wait in line for hours to get a finger scan, digital photo and at least one interview. Students like Chu Po Tiang [chew poe t'YOUNG], a junior at the Academy of Art from Malaysia, found the process demeaning.

And when you got in when the officers are trying to interview you, you don't sense any friendliness, everyone is very tense. And they ask you all sorts of questions. Why do you want to come to the United States? It's for study, [I told them,] but they asked me again. It's not just one time, it's many times, and when they change officers, it's the same question, what do you come to the United States for?

Tiang says he understands the need to ask the question, but he also understands why students might choose to go to a country that seems friendlier, such as Australia, New Zealand, or the United Kingdom.

The U.S. State Department is getting an earful from colleges over this, and is trying to streamline the process. In the future, embassies may be able to use video conferencing in place of in-person interviews. And beginning next month, international students will be able to download the visa application on their computers. For VOA News Now, I'm Kathryn Baron in San Francis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