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의 추가 병력이 이스라엘과 레바논 국경 지대의 유엔 평화 유지군 활동에 합류하기 위해 9일 레바논에 도착했습니다.

2 백명의 프랑스 병사들은 이날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항에 도착했습니다. 이스라엘은 유엔 평화유지군이 병력 규모를 현 수천명에서 1만 5천명 이상으로 증원한 후에 레바논에서 잔여 병력을 모두 철수할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은 두 달전 헤즈볼라 게릴라들과의 전쟁을 시작할떼 레바논에 부과했던 해상 봉쇄령을 8일 해제했습니다. 이스라엘은 앞서 7일 공중에 대한 봉쇄를 해제한 바 있습니다.

*****

An advance team of French troops has arrived in Lebanon to join U.N. peacekeepers along the border with Israel.

The 200 soldiers arrived at Beirut's port today (Saturday). Israel says it will withdraw its remaining forces from Lebanon after the U.N. force is expanded from several thousand to 15-thousand soldiers.

On Friday, Israel lifted the sea blockade it imposed on Lebanon two months ago at the start of its war with Hezbollah guerrillas in the country.

Israel lifted its air blockade of Lebanon on Thursday.

It imposed the blockade to prevent Hezbollah from getting arms supplies from Iran through Syria. A U.N.-mandated ceasefire ended the war last mon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