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조지 부쉬 대통령은 중앙 정보국 (CIA)의 비밀 수용 시설에 수감중이던 14명의 1급 구금자들이 쿠바 관타나모 미군 기지 수용소에 이감됐다며 이들이 재판에 회부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 정부가 CIA의 비밀 수용 시설 존재를 확인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부쉬 대통령은 6일 백악관에서 가진 방송 연설에서 CIA가 운용하는 감옥은 소수의 가장 위험한 테러분자들을 구금하고 심문하기 위해 고안됐다며 이를 옹호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 시설내 구금자들에 대한 심문은 미국과 다른 장소에 대한 테러 공격을 막는데 중대한 정보를 제공해왔다고 말했습니다.

이감된 구금자들은 관타나모 수용소에서 수감돼 있는 동안 정식 기소될 예정입니다. 이들은 이번 이감 조처에 따라 전쟁 포로에 대한 인도적 처우를 골자로 하는 제네바 국제 협약의 보호를 받을 수 있게됐습니다.

CIA 감옥에서 이감된 수감자 가운데는 9.11 테러 공격과 연계돼 있는 테러조직 알 카에 다의 고위층 카리드 쉐이크 모하메드와 람지 비날쉬브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날 미국 의회에 쿠바 관타나모 미군 기지 수용소내 구금자 처우에 대한 새로운 제안서를 전달하기에 앞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

President Bush says 14 high-profile terrorism suspects held in secret CIA prisons have been transferred to the Guantanamo Bay detention center in Cuba, and will be put on trial.

This is the first time the administration has confirmed the existence of those prisons run by the Central Intelligence Agency. In a speech broadcast from the White House (Wednesday), Mr. Bush defended the secret prisons, saying they were designed to hold and allow the questioning of a small number of the most dangerous terrorists.

He said the questioning of those detainees has provided critical intelligence that has helped prevent terrorist attacks in the United States and elsewhere.

Those prisoners will now face prosecution while in the custody of the Department of Defense. That change of status means they will be given protection under the international Geneva Conventions, which outline humane treatment for prisoners of war.

They include al-Qaida members Khalid Sheikh Mohammed and Ramzi Binalshibh. Both men have been linked to the September 11th, 2001 attacks on the United St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