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후드 올메르트 이스라엘 총리는 남부 레바논에 1만5천명의 레바논 병력을 배치하는 레바논 정부의 제안은 검토해볼 만한 흥미있는 조처라고 말했습니다. 올메르트 총리는 그러나 헤즈볼라가 지난달 12일 납치한 2명의 이스라엘 병사를 석방하지 않는 한 이스라엘은 헤즈볼라에 대한 공격을 중단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아랍연맹 대표들은 즉각적인 휴전과 남부 레바논 내 이스라엘 병력 철수를 요구하는 레바논을 지지하기 위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레바논은 미국과 프랑스가 제안한 안보리 결의안이 레바논 영토에서 이스라엘군의 철수를 요구하고 있지 않다며 거부했습니다.

한편 남부 레바논에서 8일 이스라엘군과 헤즈볼라 간에 전투가 치열해지면서 이스라엘군 병사 3명과 헤즈볼라 무장세력 15명이 사망했습니다.

*******

Israel's prime minister says a Lebanese government proposal to deploy 15-thousand troops in southern Lebanon is an interesting step worth studying.

But, Ehud Olmert says there will be no ceasefire in Israel's offensive against Hezbollah until the group releases two Israeli soldiers who were kidnapped July 12th.

In New York, Arab League representatives are due at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today to support Lebanon's demands for an immediate ceasefire and withdrawal of all Israeli troops in southern Lebanon.

Lebanon rejected a U.S.-French draft resolution because it did not call for a pullout of Israeli forces from Lebanese territory.

Russia's U.N. ambassador (Vitaly Churkin) said today the Council should not adopt a resolution that is unacceptable to Beirut, because this will lead to further conflict.

British Prime Minister Tony Blair says he hopes the Security Council will adopt a resolution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