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시아의 하미드 알바르 외무장관은 이슬람 국가들에 대해 이스라엘에 맞서 싸우고 있는 헤즈볼라 무장세력에게 무기를 공급하는 방안을 검토하도록 요청했다고 말레이시아 관영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관영 베르나마 통신은 알바르 장관이 이슬람회의기구 회원국들에게 이스라엘이 레바논에서 아무런 처벌도 받지 않고 활동하도록 허용해서는 안된다고 말한 것으로 전했습니다.

말레이시아는 현재 57개 이슬람 국가들로 구성된 이슬람회의기구 의장직을 맡고 있습니다.

****

Malaysia's state news agency says the country's foreign minister has called on Muslim countries to consider supplying weapons to Hezbollah militants in their fight against Israel.

The official Bernama news agency quotes Hamid Albar as saying members of the Organization of the Islamic Conference (O.I.C.) should not allow Israel to act with impunity in Lebanon.

Malaysia's government is the current chair of the O.I.C., which groups 57 Muslim-majority nations.

The Malaysian foreign minister also said today (Tuesday) that any actions taken by Muslim countries to stop attacks by Israel should conform to international norms and princip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