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프로농구계에서 활약하고 있는 중국의 야오 밍 선수는 야생동물 보호를 위해 앞으로 상어 지느러미 수프를 먹지 않겠다고 서약했습니다.

야오 밍 선수와 중국의 체조 스타 리 닝 선수는 환경보호단체 ‘와일드에이드’ 광고에 출연해 중국인들에게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을 보호하자고 촉구했습니다.

‘와일드에이즈’의 스티브 트렌트 회장은 2일, 기자들에게 중국에서 진미로 여겨지는 상어 지느러미 수프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상어숫자가 크게 줄어들고 있다며, 중국은 상어 지느러미 수프 소비를 줄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Chinese basketball star Yao Ming has pledged to stop eating the delicacy shark's fin soup, to promote wildlife protection.

The towering athlete and Chinese Olympic gold medalist Li Ning are starring in a new series of advertisements by the environmental group WildAid, reminding fellow Chinese to protect endangered species.

WildAid president Steve Trent told reporters today (Wednesday) China must ease its consumption of shark's fin soup if some species of shark are to survive. The group says shark populations are facing unprecedented pressure because the dish has gotten so popular.

A U.N. agency says around 100 million sharks are caught each year, but other experts say the true number could be twice th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