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레바논에 대한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25일, 중국인 한 명을 포함해 유엔 감시관 네 명이 숨진 사건이 발생하자, 이스라엘의 공습을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중국인 유엔 감시관 두 자오유 씨가 숨진데 대해 매우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두 씨는, 레바논내에서 유엔 감시관으로 활동하고있는 활동하고있는 백80명의 중국인들 가운데 한 명입니다. 중국 외교부는, 두 씨 유족에게 사과하도록 요구하기위해, 자이 쥔 중국 외교부 부장 조리는, 예호야다 하임 베이징 주재 이스라엘 대사를 소환했다고 밝혔습니다.

신화통신은, 이같은 사건이 발생한데 대해 하임 대사가 사과했으며, 이스라엘 정부차원에서 사건경위를 전면적으로 조사할 것을 약속했다고 보도했습니다.

********

China has strongly condemned an Israeli air strike in Lebanon Tuesday that killed four U.N. observers, including a Chinese national.

China's foreign ministry says the government is deeply shocked by the attack, which killed Chinese observer Du Zhaoyu. Du was part of a Chinese contingent of 180 peacekeepers working for the U.N. mission in Lebanon.

The foreign ministry says China's Assistant Foreign Minister (Zhai Jun) summoned the Israeli ambassador in Beijing (Yehoyada Haim) to demand Israel apologize to the observer's family.

The Xinhua news agency says the Israeli ambassador apologized for the incident and promised his government would carry out a full investigation.

Chinese Foreign Minister Li Zhaoxing says the international community should try harder to stop the fighting and revive the Middle East peace process as soon as possible.

China says all sides in the conflict, and "especially" Israel, should take steps to ensure the safety of U.N. peacekeepers in Leban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