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은 헤즈볼라 과격분자들에 대한 지상전을 위해 탱크와 군병력을 대규모 집결시킨 가운데 21일 레바논 남부 지역에 대한 포격을 계속했습니다.

현재 이스라엘 군 탱크들은 레바논과의 접경 부근 주요 도로를 따라 긴 행렬을 이루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의 한 신문은 이스라엘의 추가 병력 수 천명이 접경 지역을 향해 북진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보다 앞서 21일 이스라엘 비행기들은 레바논 남부 상공에서 현지 민간인들에게 이스라엘과의 접경 지역에서 30킬로 미터쯤 떨어진 리타니 강 북쪽으로 피신할 것을 경고하는 내용의 전단을 뿌렸습니다.

한편, 레바논의 에밀레 라후드 대통령은 레바논군이 이스라엘의 침공에 맞서 싸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영문)

Israel pounded southern Lebanon today (Friday) as it masses tanks and troops for an expected ground invasion to battle Hezbollah militants.

Israeli tanks have formed a long line along a main road near the border with Lebanon. An Israeli newspaper (Yediot Ahronoth) says thousands more Israeli troops are heading north towards the border.

Earlier today, Israeli planes dropped leaflets over southern Lebanon warning civilians to move north of the Litani River, about 30 kilometers from the Israeli border.

Civilians in large numbers have been fleeing southern Lebanon today in cars waving white flags.

In Beirut, President Emile Lahoud said the Lebanese army will fight what he called Israel's "invading force."

In the southern Lebanese town of Tyre, officials buried more than 70 people killed in recent Israeli bombardments.

Volunteers put the bodies in wooden coffins and buried them in a mass gr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