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조지 부쉬 대통령은 세계 7개 선진공업국과 러시아등 G-8 정상회담에 참석하기에 앞서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고향에서 메르켈 총리와 만나기 위해 출국했습니다.

메르켈 총리가 지난해 11월 취임한 이후 부쉬 대통령이 독일을 방문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발트해 연안의 역사적인 항구도시 슈트랄준트에서는 이틀 일정의 부쉬대통령의 방문을 앞두고 수천명 시위자들의 시위가 예상되는 가운데 삼엄한 경계 태세가 펼쳐지고 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독일 방문을 마치고 14일 러시아로 떠나 15일 상트 페테르부르그에서 개막될 G-8 정상 회담에 참석하기에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비공개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

President Bush has left Washington for Germany where he will meet Chancellor Angela Merkel in her home state of Mecklenburg-Western Pomerania before traveling to Russia for the Group of Eight summit.

It will be Mr. Bush's first visit to Germany since Ms. Merkel took office in November.

Security in the historic Baltic port city of Stralsund in the former East Germany has been increased in preparation for a two-day visit and for thousands of expected protesters.

Shops in the city's historic town center have been ordered to close, and cars cannot park in the area. Banners opposing President Bush have started to appear on local buildings.

Mr. Bush will leave Germany Friday for Russia, where he will have private meetings with President Vladimir Putin before attending the G-8 summit in St. Petersburg, which begins Satu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