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은 10일 최근 탈레반 저항세력에 대한 전투가 가열되고 있는 아프가니스탄에 더 많은 헬리콥터를 지원하고 900명을 추가 파병하겠다는 영국의 결정을 환영했습니다.

톰 쾨니히스 아프카니스탄 유엔 특별 대사는 다른 나라들도 이와 같이 해주기를 촉구했습니다. 그는 지금은 아프가니스탄에게  어려운 시기라고 말하고 철수는 선택사항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아프카니스탄 주둔 연합군은 10일, 우르즈간 성의 무장세력 은신처에 대한 공습으로 탈레반 저항 분자로 보이는40명과 한 명의 아프칸 군인이 사망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3명의 연합군이 부상했습니다.

이번 공습은 2001년 탈레반이 세력을 빼앗긴 이래 최대 규모로 전개된 탈레반 공습의 일환입니다.

 

(영문)

The United Nations has welcomed Britain's decision Monday to send more helicopters and 900 more troops to Afghanistan where fighting against Taleban insurgents has intensified in recent weeks.

U.N. Special Envoy to Afghanistan, Tom Koenigs, urged other countries to do the same. He said these are difficult times for Afghanistan and backing away is not an option.

Coalition forces in Afghanistan say 40 suspected Taleban insurgents and one Afghan soldier were killed today (Monday) in a raid against a militant hideout in Uruzgan province. Three coalition troops were wounded.

Coalition officials say insurgents used the compound to launch attacks on Afghan civilians, government officials and coalition forces.

The raid was part of an anti-Taleban offensive, the largest since the Taleban was forced from power in 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