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란에 대해 핵 문제를 둘러싼 교착상태 해소를 위해 국제사회가 제시한 보상안을 받아들일 것을 촉구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오는 15일 러시아 주최로 열리는 서방 선진8개국, G-8 정상회담 이전에 이란이 보상안을 받아들이고 협상을 시작하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중국도 이란은 빨리 보상안에 응답하고 다른 나라들은 이란의 우려를 감안해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한편 니콜라스 번스 미 국무 차관은 이란이 오는 12일까지 우라늄 농축 중단에 합의하지 않을 경우 국제사회는 처벌을 위한 행동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번스 차관은 유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은 12일 이란의 대응에 대해 협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is urging Iran to accept an international package of incentives aimed at defusing the stand-off over Tehran's nuclear program.

He said he would like Iran to accept the offer and start negotiations before Russia hosts a Group of Eight summit starting July15th. China also called on Iran to quickly respond to the offer and asked other nations to consider Iran's concerns.

A senior U.S. official said earlier that Western powers would consider punitive action against Iran if it has not agreed by July 12th to suspend uranium enrichment.

U.S. Undersecretary of State Nicolas Burns says the five permanent U.N. Security Council members, plus Germany, will meet in Europe on July 12th to consider Iran's response, if any, to their incentives offer.

Iranian officials have indicated they would not respond until mid-Augu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