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은 자체 핵개발 계획을 둘러싼 교착국면을 해소하기 위해 엄청난 외교적 기회를 포착해야 할 것이라고 국제 원자력 기구 IAEA 미국 대표가 말했습니다.

그레고리 슐트 미국 대사는 12일 국제 원자력 기구 이사회가 빈에서 이란 문제에 관한 회의를 시작했을대 이같이 말했습니다. 슐트 대사는 국제사회의 보상안에 응하고 우라늄 농축활동 및 다른 민감한 핵활동을 중단하는 것은 이란에 달렸다고 말했습니다.

이보다 앞서 12일 후세인 엘함 이란 정부 대변인은 테헤란에서 기자들에게, 이란은 핵기술을 확보할 권리를 가지고 있으며, 분명하고 절대적인 자국의 핵권리를 협상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The U.S. ambassador to the U.N. nuclear agency says he hopes Iran will take advantage of what he calls an "enormous diplomatic opportunity" to resolve the stand-off over its nuclear program.

Gergory Schulte spoke as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board began meeting on Iran in Vienna today (Monday). He says it is up to Iran to respond to an international incentives offer and suspend uranium enrichment and other sensitive nuclear activities.

I.A.E.A. chief Mohamed ElBaradei told the meeting his inspectors have made little progress in resolving verification issues about Iran's nuclear program.

Earlier today (Monday), an Iranian government spokesman (Gholam Hossein Elham) said his country has a right to the technology it has obtained and will not negotiate over what he called the country's obvious and absolute nuclear righ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