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조지 부쉬 대통령은 10일, 테러분자 아부 무사브 알-자르카위의 죽음은 자유의 대의를 위해 이번 주를 좋은 주로 만들어 주었다고 말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날 주례 라디오방송에서 자르카위의 죽음은 테러와의 전쟁에서 하나의 중대한 승리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부쉬 대통령은 앞으로 수주일 사이에 이라크에서 폭력이 더욱 격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이라크의 향후 진로를 마련하기 위해 12일에 그의 국가안보팀과 회동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또한 그의 국가안보팀이 13일 캠프 데이비드 대통령 별장에서 누리 알-말리키 이라크 총리와 화상회의를 통해 협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President Bush says the death of the terrorist Abu Musab al-Zarqawi has made this a good week for the cause of freedom.

In his weekly Saturday radio address, Mr. Bush called the killing of Zarqawi an important victory in the war on terror. But he warned that violence in Iraq could escalate in the coming weeks.

Mr. Bush said he will meet with his national security team on Monday to plan the way ahead in Iraq. He said the team will confer with Iraqi Prime Minister Nouri al-Maliki by teleconference from the presidential retreat at Camp David (in Maryland) on Tuesday.


Mr. Bush praised American troops for having stayed on Zarqawi's trail through what he called years of near misses. He also praised Mr. Maliki for his determination to bring security to all Iraqis.

Almost 25-hundred U.S. soldiers have died in Iraq since the U.S.-led invasion more than three years ago. The president did not say whether there are plans to reduce the number of U.S. troops in Ira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