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도널드 럼스펠드 국방장관은 테러리즘을 지원하는 이란이 중국과 러시아가 이끄는 지역 기구에 참여하는 것은 이상한 일이라고 3일 지적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5차 아시아 안보회의에 참석한 럼스펠드 장관은 또한 중국에게 군사비 지출에 관한 투명성을 제고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미국의 소리 VOA 특파원이 보내온  소식입니다.

*****

럼스펠드 미 국방장관은 이란은 세계의 주요 테러 국가라고 지적하면서, 그런 나라가 상하이 협력 기구에 초청을 받은 것에 대해 놀라움을 표시했습니다. 테이프#1 럼스펠드 장관은 이란은 하마스와 헤즈볼라를 지원하고 있을 뿐 아니라 다른 테러 활동들에 관여한 오랜 기록이 있다고 강조하면서, 반 테러 활동에 기여하기를 기대하는 기구에 이란이 초청되는 것은 이상한 일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상하이 협력기구에는 중국과 러시아, 그리고 다른 중앙 아시아 국가들이 포함돼 있으며, 테러리즘 척결을 중요한 목표 가운데 하나로 삼고 있습니다. 이란 대통령은 옵저버 자격으로 이번 달에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상하이 협력기구 정상회의에 초대됐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23개국 국방 당국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싱가포르에서 열린 민간 안보회의인 제5차 아시아 안보회의에서 그같이 말했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또한 중국 정부에게 국방 예산에 관한 투명성을 제고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중국의 군사비 지출에 대한 투명성 부족은 일부 이웃 나라들의 우려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투명성 제고가 중국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중국의 이웃 나라들과 교역 상대국들은 중국의 군사적 의도에 대해 더 많이 알게 된다면 대 중국 투자에 더욱 자신감을 가질 것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또한 북한은 리비아와 마찬가지로 대량 살상 무기를 포기하고 국제 사회에 재합류함으로써 더욱 개방적인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럼스펠드 장관은 아시아 국가들 사이에서 테러와 해적, 그리고 다른 공동의 위협에 대한 싸움에서 협력이 확대되고 있는 것에 대해 고무적이라는 반응을 보이면서, 미국은 그같은 협력 확대를 환영한다고 말했습니다.

*********

The U.S. secretary of defense has said that Iran's support for terrorism makes it an unusual participant in a regional group led by China and Russia. Speaking at an international gathering of defense officials, Donald Rumsfeld also urged China to be more open about its military spending.

Defense Secretary Donald Rumsfeld said Iran is the world's leading terrorist nation, and expressed surprise that it has been invited to the Shanghai Cooperation Organization.

"It's supporting Hamas, it's supporting Hezbollah, it has a long record of being engaged in terrorist activities and to think that they should be brought into an organization with the hope that it would contribute to an anti-terrorist activity strikes me as unusual," he said.

The Shanghai Cooperation Organization includes China, Russia and several Central Asian countries, and among other goals, it aims to fight terrorism. Iran's president has been invited to observe the group's meeting in Shanghai later this month.

Rumsfeld made the comments Saturday at the Shangri-La Dialogue, a private security conference in Singapore attended by defense officials from 23 countries.

In his comments, Rumsfeld also urged Beijing to be more open about its defense budget.

"A lack of transparency with respect to their military investments understandably causes concerns for some of their neighbors," he said.

Rumsfeld said greater openness would benefit China, because its neighbors and trading partners would be more confident about investing in the country if they knew more about its military intentions.

He did not, however, mention a recent Defense Department report on China's military buildup. The report, released last month, said that the United States is concerned about Beijing's military spending because it appears aimed at developing the ability to project force beyond its immediate surroundings.

China has called Washington's concerns groundless and says it is very open about the rapid increase in its defense spending.

The secretary also suggested that North Korea become more open and imitate Libya by giving up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rejoining the "community of nations."

Rumsfeld had praise for the presidents of both Pakistan and Afghanistan, saying both had difficult jobs in helping fight the war on terrorism and lead their countries.

And he was enthusiastic about increasing military cooperation among Asian nations in fighting terrorism, sea piracy and other shared threats. He said the United States welcomes the expanding cooper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