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이 이란 핵 문제를 둘러싼 미국과의 긴장을 완화하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고 밝힌 이후, 국제 원유 가격이 3주일 만의 최저 수준으로 하락했습니다.

이란은 세계 4대 석유 수출 국가로서, 핵 분규에 대한 외교적 해결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수요는 강력한 반면 공급이 충분하지 않은 상황에서 이란이 석유 수출을 중단할 지도 모른다는 우려는 완화됐습니다.

뉴욕 선물시장에서 미래 인도분 유가는 배럴당 68달러 25센트 까지 떨어졌습니다.

 

(영문)

Crude oil prices fell to a three-week low today (Monday) after Teheran said it was seeking ways to ease tensions with the United States over Iran's nuclear program.

Iran is the world's fourth-largest oil exporter, and the possibility of a diplomatic solution to the dispute eased market fears that Iran might cut oil exports at a time of tight supplies and strong demand. Those concerns had helped push oil prices to record highs above 75 dollars a barrel in recent weeks.

In Monday's trading on the New York Mercantile Exchange, crude oil for future delivery fell as low as 68 dollars, 25 cents a barre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