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저작권과 상표권, 특허를 위반하는 관리들을 처벌하겠다고 약속하고 있습니다. 외국인 투자가들에게 일부 중국 도시에서 유명상표 복제 사례를 조사하도록 허용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취약한 법집행과 낮은 벌금 때문에 중국 저작권 위반은 여전히 대체로 처벌되지 않고 있습니다.

관광객들에게 인기 있는 중국 베이징의 비단시장은 값싼 복사품 지갑 등을 파는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중국 법원은 4월 초 법원의 중지 명령에도 불구하고 복제된 유명 의류를 불법으로 팔도록 상인들에게 허용한 데 대해 시장에 내린 판결을 고수했습니다.

즉, 법원은 이 시장이 다섯 개 외국기업에 각각 2만5천달러를 지급하도록 했습니다. 앞서 이들 기업들은 6만2천달러를 요구했었습니다.

이들 기업을 대표하는 변호사의 한 명인 왕야동씨는 기업들이 판결에 만족하지만 보상금에는 만족해 하지 않는다면서 저작권 해적질을 막기에는 벌금이 너무 적다고 말합니다.

왕씨는 지적재산권 침해에 대한 처벌은 더 무겁고 법집행은 더 엄해야 한다고 말합니다. 왕씨는 자신은 지적재산권 침해에 대한 형사처벌은 민사처벌보다 항상 무거워야 한다면서 두 처벌은 효과가 다르다고 지적합니다. 왕씨는 당국이 이 문제에 대해 진전을 이룰 수 있다면 상황이 지금과는 크게 달라질 것이라고 말합니다.

왕씨는 일부 관리들은 일자리를 제공한다는 이유를 들어 디비드 등 복제 물건을 파는 업체들을 보호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중국 당국은 그러나 일자리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상표권을 심각하게 위반하는 시장을 폐쇄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중국에서는 유명 디자이너 의류에서 컴퓨터 소프트웨어, 영화, 약품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상품이 불법 복제돼 판매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주로 서방국과 일본 기업들인 이들 상품의 원 제작자들은 한 해 수십억달러의 손실을 보고 있습니다. 소비자들에게 값싼 복제품은 때때로 위험할 수 있으며, 특히 복제품이 자동차 부품이거나 의약품일 경우 더욱 그렇습니다.

미 세관당국은 지금까지 미국에 유입된 복제품의 절대 다수는 중국에서 온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미 무역대표부는 지난해 중국에서 판매된 저작권이 달린 제품의 85~93%가 복제품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베이징의 비단시장에 내걸린 공고문은 국제적인 상품들을 복제하는 것은 불법이며 판매해서는 안된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법원의 판결이 있은 지 불과 몇 주 밖에 되지 않았음에도 복제품은 여전히 팔리고 있었습니다.

시장 상인들이 고객들에게 호객행위를 하면서 가방이나 지갑 등을 사려는지를 묻습니다. 한 상인은 고객에게 수백가지 스타일과 색상의 루이비통 복제품 카탈로그 두 종류를 잽싸게 내밉니다.

이 상인은 가끔씩 어깨 너머로 시선을 돌리면서 고객에게 캐비넷에 들어 있는 지갑 몇 가지를 보여주고는 급히 전화를 해서는 다른 스타일의 지갑들을 보내달라고 말합니다.  몇 분 뒤 한 젊은 남자가 검은색 플래스틱 가방에 든 불법 상품들을 가져옵니다. 상인은 이 가방들을 크기에 따라 한 개에 20달러씩 받는다고 말합니다. 

중국 정부는 외국 기업들과 정부들의 높아가는 불만 제기에도 불구하고 지적재산권을 위반하는 업주들에 대한 형사처벌을 꺼리고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합니다. 비단시장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베이커 맥킨지 사의 지적재산권 담당 변호사인 조셉 시모네씨는 중국은 형사처벌 보다는 행정조처를 통해 해적질을 단속하려 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시모네씨는 중국의 법체계가 작동하고 있다면 경찰력을 크게 늘여 단속에 나설 것을 미국은 물론 일본과 유럽 등 외국 정부들은 기대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시모네씨는 만일 중국이 그렇게 하지 않을 경우 1~2년 안에 세계무역기구에 제소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미국은 중국의 지적재산권 위반에 대해 세계무역기구에 제소할 가능성이 커졌다고 지난주에 밝혔습니다. 시모네씨는 중국 정부가  상품 복제를 단속하도록 하는데는 외국의 압력이 핵심이라고 말합니다.

한편 중국시장에서 외국상품 복제품을 찾기가 쉬운 것과는 대조적으로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상징물들은 지정된 가게 이외의 곳에서는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미 상공회의소 소장은 중국 올림픽 마스코트와 로고 복제품은 드물다면서, 이는 중국 당국이 처벌을 엄격히 하면 해적질을 줄일 수 있음을 분명히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China has vowed to punish officials who ignore copyright, trademark, and patent violations. Beijing has also agreed to allow foreign investigators to investigate large markets in some Chinese cities for brand name knockoffs. However, China's poor law enforcement and low fines means copyright violations in China still go largely unpunished.

Beijing's Silk Street Market is popular with tourists and well known for selling pirated purses and wallets at cheap prices. In early April, a Chinese court upheld a ruling against the market for allowing vendors to sell illegally copied name brand apparel despite a court order to stop. The court ordered the market to pay five foreign companies $2,500 each, although the companies had asked for $62,000.

Wang Yadong was one of the group's lawyers. He says his clients were satisfied with the ruling but not with the compensation, which he says is too low to deter copyright pirates.

"I think the penalties for IPR infringement should be heavier and the law enforcement should be stricter. I've always thought that criminal penalties for IPR infringement should be heavier, because civil penalties and criminal penalties have different effects," said Wang. "If they can make improvements on this, I think it will make a big difference."

Wang says some officials protect businesses that make and sell pirated products such as DVDs, software and clothes because of the jobs they provide.

Chinese authorities say they have shut down markets for severe trademark violations despite concerns about employment.

In China, thousands of products ranging from designer clothes to computer software to movies and sophisticated medicines are illegally copied and sold. The original creators of those goods - mostly Western and Japanese companies - lose billions of dollars a year to piracy in China. For consumers, cheap knock-offs sometimes can be dangerous - particularly when it comes to car parts and drugs.

U.S. customs officials report that by far the majority of pirated goods entering the United States come from China. And the U.S. Trade Representative's office estimates that last year, 85 to 93 percent of all sales of copyrighted products in China were pirated.

At the Silk Street Market legal notices posted on stalls say fakes of international brand name goods are illegal and should not be sold here. However, just a few weeks after the court ruling, vendors are still selling knock-offs.

A saleswoman asks a customer if he wants to buy some purses and wallets - copies of ones made by the French design house Louis Vuitton.

The saleswoman quickly produces two catalogues filled with hundreds of styles and colors of Louis Vuitton fakes.

While occasionally glancing over her shoulder, she shows the customer a few purses in a cabinet in her stall and then makes a quick phone call for other styles to be delivered. A few minutes later a young man delivers the illicit merchandise in a black plastic bag. She says the bags sell for at least $20 each, depending on the size.

Experts say Beijing has been reluctant to use criminal penalties against business owners who violate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despite increasing complaints from foreign companies and governments.

Joseph Simone is a lawyer specializing in I.P.R. with Baker and McKinzie, the firm that filed the suit against the Silk Market. He says China wants to try to stop pirating through administrative rather than criminal action.

"If China can't prove that its existing system works, the foreign governments, not just the U.S. but Japan, Europe and other countries, they're expecting the police to dramatically increase police resources," said Simone. "And, if China doesn't, we might be looking at a WTO [World Trade Organization] dispute in a year or two."

The United States last week said it has moved closer to filing a complaint with the World Trade Organization over China's I.P.R. violations.

Simone says foreign pressure has been key in motivating Beijing to crack down on product piracy.

While it is easy to find fakes of international brands in Chinese markets, products with the 2008 Beijing Olympic symbols are hard to find except at designated stores.

The head of the U.S. Chamber of Commerce recently noted that counterfeit items with the Chinese Olympic mascots and logo are rare - making it clear that China can curtail piracy when it imposes stiff penalties.

China issued very specific regulations to prevent piracy of its logo and mascot symbols for the 2008 Summer Games. The penalties include a maximum fine of $6,200. Chinese media reports that since 2002, nearly 2,300 violations have been taken to court and resulting in $100,000 in fines. The government also has destroyed nearly 2.5 million pieces of fake Olympic goo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