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총리는 접전이 펼쳐졌던 총선거 이후 상하 양원 모두에서 승리했다는 야당 지도자 로마노 프로디 전 총리의 주장에 이의를 제기하면서, 재검표를 요구했습니다. 프로디 전 총리는 11일, 베를루스코니 총리를 권좌에서 몰아냈다고 선언하면서 국가를 단결시킬 것이라고 약속했습니다.

하원 선거 개표결과, 중도 좌파 야권 연합은 49.8퍼센트,  베를루스코니 총리의 보수파 연합은 49.7퍼센트의 득표율로, 양측간의 차이는 0.1퍼센트에 불과했습니다. 이탈리아의 새 선거법에는 승자에게 630석의 하원의석 가운데 최소한 340석을 배정하도록 돼 있습니다.

한편, 중간 집계 결과 상원에서는 베를루스코니 총리의 보수파 연합이 중도 좌파 야권보다 1석 많은 155석을 확보했다고, 당국자들은 말했습니다.

 

(영문)

Italian Prime Minister Silvio Berlusconi is contesting opposition leader Romano Prodi's claim to victory in both houses of parliament following close general elections.Prodi declared today (Tuesday) he had ousted Italy's outspoken leader and promised to unify the country.

Election results for the lower house give the center-left opposition bloc 49-point-eight percent of the vote. Mr. Berlusconi's ruling conservative coalition won 49-point-seven percent.

Italy's new election laws offer the winner a minimum 340 of the 630 seats in the lower house. Officials say the Berlusconi coalition secured a one-seat margin in the senate -- 155 to 154.

A coalition must control both the senate and lower house to avoid legislative deadlock. Mr. Berlusconi's camp says the vote is too close and has called for a recount. Six Senate seats chosen by Italians living abroad still have not been cou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