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 북한에 대한 일부 금융 제재를 풀지 않는 한 북한은 북핵관련 6자 회담에 복귀할 수 없다고 리근 북한 외무성 미국 국장이 말했습니다. 미국 관리들은 앞서 뉴욕에서 가진 북미 접촉에서 북한에 대한 금융 제재의 배경을 설명했다고 말하고, 그러나 이는 북핵 문제와는 무관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리근 국장은 7일 미국의 대북한 금융 제재에 대한 설명은 6자 회담에 대한 북한의 입장을 바꾸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뉴욕을 방문하고 있는 리근 국장은 7일밤 기자들에게 북한에 대한 미국의 긍융 압박이 북한이 북핵관련 6자 회담에 복귀할 수 없는 이유라고 지적했습니다.

앞서 리근 국장을 대표로 한 북한 외교 관리들은 7일 뉴욕 유엔에서 미국 재무부 관리들과 만났습니다.

미국 관리들은 이 자리에서  위폐와 돈세탁으로부터 미국의 긍융 체제를 보호하기 위해 작년 일부 북한 회사들에 대해 제재 조처를 취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관리들은 그러나 북한에 대한 긍융 제재는 북핵 관련 6자 회담과 완전히 별개의 사안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 재무부 조사관들은 북한이 피폐한 독재 정권의 재정 조달을 위해 위폐와 돈세탁에 관여했다는 증거를 갖고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기석 외교통상부 정책 홍보팀장은 북한과 미국간의 이번 뉴욕 접촉을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북한이 위폐를 제조했다는 미국의 주장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을 피한 채 우려를 표명해 왔습니다.

많은 북한 전문가들은 평양 상류층들의 외화 연결망을 차단하고 있는 미국의 움직임에대해 북한 정부가 위축감을 느끼고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금융 제재이후 남한의 일부 은행을 포함해 상당수 은행들이 북한과의 거래에 거리를 두고 있습니다.

그러나 국제 위기 감시 그룹(ICG)의 피터 벡 동북아시아 소장은 북한의 대부분의 긍융 거래는 중국은행들과 이뤄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피터 벡 소장은 북한의 위폐 제조와 돈세탁 문제에 대해 미국이 얼마만큼 강도 높은 자세를 취할 준비를 하고 있는지 의문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피터벡 소장은 중국 정부가 북한의 모든 긍융 거래를 단속하도록 미국이 중국에대해 충분한 압박을 취하길 바라고 있는지 의문이 든다며 그럴경우 중국과 미국 관계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북한은 최근 미국의 긍융 제재때문에 북핵관련 6자 회담에 복귀할 수 없다고 거듭 말하고 있습니다. 북한은 또한 6자 회담의 복귀 대가로 미국의 경수로 제공과 함께 북한 정부가 인권을 유린하고 있다는 미국 관리의 발언에 대해 미국 정부가 공식 사과할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영문)

A senior North Korean diplomat says Pyongyang cannot return to talks aimed at ending its nuclear weapons programs while U.S. imposes sanctions on some North Korean businesses. U.S. officials briefed North Korea on those measures this week. South Korea and Washington are encouraging the North to come back to the bargaining table.

Senior North Korean envoy Li Gun says a U.S. briefing on sanctions has not changed Pyongyang's mind about the nuclear talks.

Speaking to reporters Tuesday night in New York, he cited U.S. financial pressure as the reason North Korea cannot return to multinational talks aimed at ending its nuclear weapons capabilities.

Earlier, Li and other North Korean diplomats met with U.S. Treasury officials at the United Nations in New York.

The Americans told the diplomats that Washington took action against some North Korean businesses last year to protect the U.S. financial system from counterfeit dollars and money laundering. They say the sanctions are completely separate from the nuclear negotiations.

U.S. investigators say they have evidence North Korea has engaged in counterfeiting and money laundering to finance its impoverished authoritarian regime.

In Seoul, South Korean Foreign Ministry spokesman Ko Ki-suk tried to put a positive spin Wednesday on the New York meeting. Ko says the meeting gave the U.S. and North Korea a chance to establish mutual understanding on the financial issue. The South Korean government has avoided taking a formal position on the U.S. allegations of counterfeiting, but has expressed concern about the issue.

Many North Korea experts say Pyongyang is feeling the pinch of the U.S. moves, which have blocked access by Pyongyang elites to international cash. A number of banks, including some in South Korea, have taken voluntary steps to distance themselves from dealings with the North.

However, Peter Beck, northeast Asia director for the International Crisis Group research organization, points out that most North Korean financial dealings are done with Chinese banks. He says that raises questions about how tough the U.S. is ready to get on the issue.

"Is Washington willing to put enough pressure on Beijing to get Beijing to crack down on all of North Korea's banking activities?, questioned Beck. "And that could come at the risk of the relationship between China and the U.S."

China, Russia, South Korea, Japan and the United States have tried for three years to convince North Korea to trade its nuclear weapons programs, in return for economic and political benefits.

The financial sanctions are Pyongyang's latest reason for refusing to negotiate. It has also demanded that Washington give it a civilian nuclear reactor, and apologize for comments by senior U.S. officials about North Korean human rights abu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