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총리가 이틀 일정의 캄보디아 방문을 시작했습니다. 캄보디아의 훈센 총리는 6일 프놈펜 공항에서 판 반 카이 베트남 총리를 영접했습니다.

캄보디아의 호르 남홍 외무장관은 훈센 총리의 방문은 두 나라 사이의 친선과 협력이 강화됐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해 10월, 두 나라 총리는 국경 확정 협정에 서명했고, 이는 정치적 논란으로 이어졌습니다.

캄보디아 야당 지도자들은 훈센 총리가 캄보디아 영토를 베트남에게 양보했다고 비난했습니다. 베트남 군이 지난 1979년에 크메르 루즈 정권을 타도한 이후 10년 동안 캄보디아를 점령한 이후 국경 문제가 양국간의 쟁점이 되고 있습니다.

(영문)

Vietnam's prime minister has begun a two-day visit to Cambodia. Cambodian Prime Minister Hun Sen welcomed his Vietnamese counterpart Phan Van Khai today (Monday) at Phnom Penh's airport. Cambodian Foreign Minister Hor Namhong said the visit is meant to strengthen friendship and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October, the two prime ministers signed a border demarcation deal in Hanoi that led to political controversy. Cambodian opposition leaders accused Hun Sen of ceding Cambodian land to Vietnam. Hun Sen responded by suing and incarcerating several of his political opponents for criminal defamation.

They were released on bail last month following domestic and international condemnation. The border has been a contentious issue since Vietnamese troops occupied Cambodia for a decade after toppling the Khmer Rouge in 19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