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정부는, 타이완의 천수이볜 총통이 최근, 타이완과 본토 중국의 통일은 잊어버려야 한다고 시사한데 대해, 천 총통을 가리켜 ‘분란 조성자’라고 비난했습니다.

중국정부는, 지난주 천수이볜 총통이 타이완의 국가통일 위원회를 폐지할 것을 고려해야한다고 말한데 대해, 처음으로 이같이 공식반응을 보였습니다. 15년전에 설립된 ‘국가통일 위원회’는, 궁극적으로 타이완이 본토 중국과 통일을 이루는데 대비한 계획을 논의하는 기구이나, 지난 7년동안에는 별다른 기능을 발휘하지 못했습니다.

중국 타이완 담당 판공실의 리 웨이이 대변인은, 천 총통이 독립을 향한 절차를 취함으로써 갈등을 야기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미국 관계관들 역시, 미국 정부는 타이완 독립을 지지하지않는다며, 천 총통의 이같은 발언을 비판했습니다.

(영문)

China's government has blasted Taiwan President Chen Shui-bian, calling him a "troublemaker" for suggesting the island should forget about reunification with the mainland.

It was the first official reaction from Beijing to a speech Mr. Chen made last week, in which he said the island should start thinking about scrapping its National Unification Council. The council was set up 15 years ago to make plans for Taiwan's eventual reunification with the mainland, but it has been dormant for several years.

A spokesman for China's Taiwan Affairs Office (Li Weiyi) accused Mr. Chen of trying to provoke conflict by taking steps toward independence. Beijing has vowed to attack Taiwan if it formally declares statehood. U.S. officials have also criticized Mr. Chen's remarks, saying Washington does not support Taiwan independ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