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원자력기구 (IAEA) 이사회는 4일 이란의 핵 문제를 유엔 안보리에 회부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유럽이 제안하고 미국과 중국, 러시아가 지원한 안보리 회부 결의안은 35개국으로 구성된 이사회에서 압도적인 지지를 얻었습니다. 결의안을 둘러싸고 한때 논란이 있었지만 이집트가 제안한 중동지역 비핵화 촉구 조항을 삽입하기로 하면서 종료됐습니다. 원자력기구는 이란이 군사적으로 이용될 수 있는 일부 핵 계획에 대해 분명히 하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미국의 그레고리 슐트 IAEA 주재 대사는 이란은 그들의 핵 계획과 관련해 국제사회와 진지한 협력을 시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슐트 대사는 미국은 이란 핵 문제를 안보리에 회부함으로써 상황이 바뀌고, 또 이란은 많은 외교적 당혹거리를 만들기 보다는 진지하게 협상해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되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슐트 대사는 안보리 회부는 새로운 차원의 외교라면서 이란은 3월로 예정된 차기 이사회 회의 이전에 국제원자력기구의 요구에 부응할 기회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이란 국가최고안보회의의 알리 라리자니 사무총장은 IAEA에 보낸 서면 성명에서 이번 조처는 이란의 신뢰에 대한 최후의 일격이며, 신뢰를 완전히 파괴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이제 자국 국회의 법적 결정에 따라 국제원자력기구와의 모든 자발적 협력을 중단하고 우라늄 농축 활동을 전면 재개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국제원자력기구 사찰관들은 앞으로 이란의 핵시설에 대한 접근이 매우 제한됩니다. 이란은 소규모 핵 연구를 계속할 것이라면서 자신들은 핵기술을 습득할 권리가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또 다음주에 모스크바에서 논의될 예정인 러시아의 타협안도 거부하겠다고 위협하고 있습니다.

(영문)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Board of Governors agreed Saturday to send Iran's controversial nuclear file to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But no action is expected before next month.

 

A European sponsored resolution backed by the U.S., China and Russia to bring Iran before the U.N. Security Council found overwhelming support on the 35-member I.A.E.A. board of governors.

Diplomatic wrangling came to an end after Egypt successfully inserted a clause in the resolution calling for a nuclear-free Middle East.

The U.N. nuclear watchdog wants Iran to clarify parts of its nuclear program which could have a military use.

Gregory Schulte, U.S. ambassador to the I.A.E.A., says Iran should now start to seriously cooperate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bout the true nature of its nuclear program.

"You need to have a partner who's prepared to negotiate and we're hoping by moving this to the Security Council that we can change the dynamics and that maybe they'll [the Iranians] will realize they have to negotiate seriously instead of just producing a lot of diplomatic fog," he said.

The envoy said referral to the Security Council would be a new stage in diplomacy and Iran has a chance to come into compliance before the next board meeting scheduled for the beginning of next month.

But in a written statement to the I.A.E.A. Iranian Supreme National Security Council Secretary-General Ali Larijani said the move is "the final blow to the confidence" of Iran and "will totally destroy it".

Iran says it is legally bound by its parliament to suspend all voluntary cooperation with the I.A.E.A. and will resume full enrichment activities.

I.A.E.A. inspectors from now on will only have limited access to monitor nuclear facilities.

Tehran says it will to continue with what it calls "minor nuclear research" and insists it has a right to master nuclear technology.

Iran is also threatening to reject a Russian compromise plan scheduled for discussion in Moscow next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