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연방정부 당국이 멕시코와의 국경 부근 도시인 텍사스 로레도에서 대규모 불법무기 창고를 발견했습니다. 연방 당국은 지난달 세 차례에 걸친 급습을 통해 공격용 화기와 각종 폭발물과 총기 외에 마약과 현금 등을 압수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국토안보부는 지난해 7월 미국과 멕시코 국경지대에서 늘어나는 범죄행위에 대처하기 위해  국경보안특수팀을 창설했습니다.

특수팀 관계자들은 그동안 28명을 체포하고 수많은 무기와 불법마약 및 백만여 달러의 현금을 압수했다고 말했습니다.

 

(영문)

A U.S. federal task force has seized a large cache of illegal weapons in Laredo, Texas, near the Mexican border.

In three raids last month, federal forces say they seized assault weapons, rifles, silencers, machine gun parts, improvised explosive devices, grenades, bullet-proof vests, police scanners, narcotics and cash.

The U.S. Homeland Security Department's Border Enforcement Security Task Force in Laredo - BEST - was created last July to fight an increase in criminal violence in the area.

BEST officials say their efforts have led to 28 arrests and the seizure of many weapons, large amounts of illegal drugs and more than one million doll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