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도날드 럼스펠드 국방장관은 앞으로 4년간 미국방부가 추진할 4가지 기본적인 우선과제를 밝혔습니다. 1일 기자회견에서 럼스펠드장관은 내일 3일에 공식 발표될 예정인 미국의 국방전략과 작전에 관해 지난 1년동안 이루어진 주요 검토작업에서 얻어진 일부 핵심내용을 밝힌 것입니다.   좀더 자세한 소식입니다.

**

도날드 럼스펠드장관은  앞으로 4년동안 미 국방부가 수행할   전략및 작전의  기본적인 원칙 네가지로, 첫번째,  폭력적인 극단분자들을 패배시킨다는 것, 두번째, 미국의 국토를 보호한다는 것, 세번째,  이른바 전략적 교차로에 처해있는 국가들에게 도움을 제공한다는 것 그리고 네번째로   테러 분자들과 위험한 불량정권들의 대량파괴무기 구입을 가로막는다는 것을 제시했습니다.   

미 국방부의 이같은 폭넓은 기본적 사명은 미국의 국방 전략및 군사력 향상을 위해 미 국회에 의해 매 4년마다 실시하도록 의무화된 이른바 4개년 국방검토작업에서 얻어진 핵심적인 내용입니다.  

이번 검토작업중에는  예상을 불허하는 새로운 시대적 여건을 감안해  군 지휘관들이 광범위하고 포괄적인 능력을 두루 사용할수 있도록 훨씬 큰 신축성을 군 지휘관들에게 부여하는 방안들에 특별한 관심이 주어졌다고 럼스펠드장관은 밝혔습니다. 

미 국방부관리들과 일차 검토작업 문서들에 따르면, 실제로 3일에 공식 발표될 예정인   80쪽에 달하는 이번  4개년 국방검토보고서 전반에 걸쳐 [새로운 시대]라는 주제가 수시로 등장합니다. 한가지 핵심계획안은, 미 특수부대의 증강으로, 미 특공대는 사상처음 미 해병대를 개입시키는 가운데  테러단체들을 분쇄할 능력을 크게 강화하게 될것입니다.  럼스펠드장관은 1일 기자회견중에 그에 관한 세부사항을 밝히려들지는 않았지만 미 특수부대는 그밖에도 앞으로 대량파괴 무기의 확산을 저지하는데 있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럼스펠드장관은 세계 불량국가들과 또는 테러조직망수중에 매우 강력한 치명적인 무기들이 흘러들어갈 위험은 현실적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따라서 이분야에 있어  특수부대는 매우 적절한  활동작전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럼스펠드장관은 지적했습니다. 

럼스펠드 미 국방장관과  이날 기자회견에 모습을 들어낸  미 합참부의장인 에드먼드 기암바스티아니해군제독은 럼스펠드장관보다  이번 검토작업에 관해  좀더 자세한 내역을 밝혔습니다.   미 군부는 재래식 위협과 아울러 이른바 교란적인 위협에  다함께 동시에 대처할 능력을 가추어야 할것이라고 기암바스티아니제독은 밝혔습니다. 

그 같은  책임을 수행하기 위해 미 군부는 특수부대의 증강,  육군의 신축성 증대,  공군력의 기동력과 능력강화, 그리고 해상과 해안지대에서 동시에 작업을 수행할수 있는 해군력과 또 정보수집능력의 강화를 포함해 전보다 훨씬 더 융통성있는 군사력을 필요로 한다고 기암바스티아니 제독은 강조했습니다.   

기암바스티아니제독은 다음주 6일에 발표될 예정인  미 국방부의 2007 회계년도 예산은 이가튼 미 국방부의 이처럼 추가적인 능력 증진을  위해 상당한 재정적 지원을 제공하게 될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영문)

INTRO: U.S. Defense Secretary Donald Rumsfeld has set out four priorities for his department for the coming years. At a news conference, the Secretary provided some key points from a major review of U.S. defense strategy and operations that is to be published on Friday. VOA's Al Pessin reports from the Pentagon.

TEXT: Secretary Rumsfeld says the Defense Department's priorities for the next four years will be to defeat violent extremists, defend the U.S. homeland, provide help to what he called 'countries at strategic crossroads' and to prevent 'terrorists and dangerous regimes from obtaining weapons of mass destruction.'

Those broad missions are among the results of what is called the Quadrennial Defense Review, a year-long process required by congress to be done every four years to update U.S. defense strategy and capabilities.

///ACTUALITY RUMSFELD 1///

"It has paid particular attention to finding ways to provide greater flexibility to military commanders so that they can employ a full range of capabilities in this new era of surprise."

///END ACT///

According to defense officials and preliminary documents, the theme of a 'new era' is found throughout the Quadrennial Defense Review document, which is expected to be more than 80 pages long when it is published on Friday. One key plan is reported to be an expansion of U.S. Special Forces and an increase in their capabilities to fight terrorist groups, including for the first time the involvement of U.S. Marines in the effort. Secretary Rumsfeld declined to provide details on Wednesday, but he said the Special Forces also have an important role to play in fighting the proliferation of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CTUALITY RUMSFELD 2///

"The risk of very powerful lethal weapons moving into the hands of rogue states and/or terrorist networks is real. And certainly, the capabilities that the special operations force bring in this area are relevant."

///END ACT///

Appearing with Secretary Rumsfeld, the Vice-Chairman of the Joint Chiefs of Staff, Admiral Edmund Giambastiani, provided a few more details of future Defense Department plans. The admiral said the military will have to be ready to face traditional threats and well as what he called 'disruptive threats.' He said it will have to be able to fight both conventional wars and insurgencies. And he said the military will need greater capabilities to do that, including increases Special Forces, a more flexible army, longer-range and more capable air forces, a navy able to work in coastal waters as well as at sea and better intelligence gathering.

Admiral Giambastiani says the Defense Department budget for fiscal year 2007, which is to be published on Monday, will provide for a 'significant down payment' on procuring those additional capabilities.

///REST OPT///

In a recent speech, the department official in charge of the Quarterly Defense Review, Ryan Henry, said the U.S. military is best prepared to fight a traditional war, which he said is the least likely type of conflict that the country will face. He indicated the military is less well prepared for more likely types of conflict, including insurgencies, attacks using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attempts to disrupt the U.S. technological infrastructure or economy. (Sig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