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샤만의 아랍 국가, 쿠에이트에서 새 통치자, 셰이크 사바 알 아마드 알 사바가 29일 국왕으로 즉위했습니다. 앞서 같은 날, 쿠웨이트 의회는 만장 일치로 셰이크씨를 국왕으로 인준했었습니다.

이로써, 셰이크 자베르 알 아메드 알 사바 왕이 지난 15일 병중에 있는 왕세자를 후계자로 남겨두고 사망한 뒤 벌어진 집권, 알 사바 왕가내 후계자 투쟁이 공식적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영문)

Kuwait's new ruler, Sheikh Sabah al-Ahmad al-Sabah, has been sworn-in as emir of the Gulf Arab state.

Sheikh Sabah took the oath of office today (Sunday) before an audience of legislators, dignitaries and ambassadors.

Kuwait's parliament had confirmed the Sheikh earlier in the day with a unanimous vote.

Sunday's ceremonies put an official end to a leadership struggle within the ruling al-Sabah family that had assumed crisis proportions after Sheikh Jaber al-Ahmed al-Sabah died January 15th, leaving an ailing prince as his success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