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해군은 인도양 내 소말리아 해역에서 해적 용의자들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이 지역의 미사일 구축함이 해적행위 시도를 보고받은 직후인 21일 해적선을 포착했다고 말했습니다.

해군은 이 선박을 멈추게 하기 위해 공격적인 작전을 펼쳤고, 해적선은 결국 경고사격을 받은 뒤 멈췄으며 선원들은 모두 체포됐습니다. 해군은 이 선박에서 소형 무기들을 발견했다고 말했습니다.

소말리아 해역에서는 지난해 3월 이래 해적선에 의한 공격이 약 25건 발생했으며, 소말리아 정부는 미 해상보안청과 해적 소탕을 위해 수백만달러의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영문)

 The U.S. Navy says it has captured a group of suspected pirates in the Indian Ocean off the coast of Somalia.

The Navy says a missile destroyer (the U.S.S. Winston S. Churchill) and other U.S. Naval forces in the area located the pirate ship Saturday after receiving a report of a piracy attempt. After unsuccessful attempts to contact the ship, the destroyer began what the Navy called "aggressive maneuvering" to stop the vessel.

The pirate ship finally stopped after the destroyer fired warning shots, and the crew effectively surrendered.

The Navy says sailors discovered small arms on the ship.

Pirates have carried out about 25 attacks off the Somali coast since last March. Somalia's transitional government has signed a multi-million dollar deal with a U.S. maritime security firm to fight pira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