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류독감의 인체감염이 터키로까지 확산된 가운데 사람에게도 치명적인 계통의 조류독감 바이러스가 아프리카 대륙으로 번지게 되면 가공할 피해가 발생할 것이라고 전문가들이 경고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의료와 대중보건이 매우 취약한 아프리카에서 조류독감에 의한 가공할 사태가 발생하기 전에 각 정부들이 필요한 조치들을 시급히 시행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조류독감 대책 국제회의의 논의내용을 알아봅니다.

********

 중국 주최로 베이징에서 열린 조류독감 대책 전문가회의의 주된 의제는 조류독감 바이러스 가운데 인체에 감염돼 사망을 초래하는 H5N1 형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위한 기금을 마련하는 것이었습니다. H5N1 계통 바이러스는 처음 동아시아에서 번지기 시작해 현재 터키에서까지 인체에 감염되는 사례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유엔의 조류독감, AI 대책 데이빗 나바로 담당관은 H5N1 변종 바이러스 감염이 다음엔 어디에서 발생할른지 알수 없는 일이라면서 그러나 금년 봄에 야생 철새들의 계절적 이동에 따라 아프리카 지역에서 H5N1형 바이러스의 인체감염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어느 누구도 이 바이러스의 감염이 다음엔 어디에서 발생할 것인지 예상할수 없다는 것입니다.

거의 확실하게 예측할수 있는 지역은 아프리카지역이라면서 나바로씨는 왜냐하면 아프리카 대륙은 봄철 야생 조류들의 계절적 이동경로이기 때문이라고 말합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걱정만 할 것이 아니라 모든 나라들이 조류독감 발생에 철저히 대처하는 것이고 특히 이 바이러스의 인체감염에 대처해야 만 고통을 덜고, 인명손실도 줄일 수 있고 또한 경제적 손실을 감소시킬 수 있다고 나바로씨는 강조합니다.

 베이징 조류독감 회의에 참석한 유엔 식량농업기구, F-A-O 관계관들도 아프리카 지역에 특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F-A-O의 데이빗 하차리크 담당관은 아프리카는 굶주림과 가난으로 이미 비참한 상황을 겪고 있는 가운데 조류독감까지 확산된다면 그 결과는 말할 수 없이 처참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보건전문가들은 전세계의 각국 정부가 아프리카에 대해 정치적, 기술적인 지원과 재정원조를 제공해야 한다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이번 베이징 회의에서는 조류독감 대책기금으로 약 20억 달러가 모금됐습니다. 미국 정부의 관계관들은 인도네시아,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등 동남아시아를 조류독감 대책 집중지원 대상으로 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미국은 또한 태국과 아프리카에도 상당한 규모의 재정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관계관들은 밝히고 있습니다. H5N1 형 바이러스 감염돼 사망한 사람은 2003년 이래 80명에 달했고 그 대부분은 동아시아 지역 사람들이었습니다.

최근에는 터키에서 네 건의 H4N1 바이러스 인체감염 사례가 확인돼 국제적인 우려를 증폭시키기고 있습니다. 이 바이러스의 인체감염은 대부분 동물로부터 옮겨진 것으로 확인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더욱 우려되는 것은 조류독감 바이러스가 돌연변이를 일으켜 인체에서 인체로 쉽게 감염되는 경우로 이는 전세계적인 대규모 역병으로 확대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영문)

U.N. experts are warning that Africa is a likely new location for the emergence of bird flu, and they say the spread of the virus onto the African continent could have devastating consequences unless governments move quickly to improve health and surveillance.

The warning came this week from world health experts taking part in a conference co-hosted by China. The conference was called to raise money to fight the spread of the H5N1 strain of bird flu.

The virus, which first appeared in East Asia, has recently begun infecting birds and humans in Turkey. David Nabarro, the United Nations Coordinator for Avian Influenza, said it is difficult to say where the H5N1 virus will appear next - but he said Africa is a likely location this spring, as wild birds begin their annual migration.

"I can't say and nor can anybody else say where it's going to go next. We suspect almost certainly Africa, because of the pathways of the migrating birds," he said. "But let's make sure that we don't get overly predictive, and instead stress to every country in the world: Get prepared for the bird flu. Get prepared for the human flu. You will reduce suffering. You will reduce loss of lives, and you will reduce the economic consequences."

Officials with the U.N.'s Food and Agriculture Organization said countries in Africa deserve special attention.

One FAO official told delegates in Beijing this week that if the disease were to become rooted in the African countryside, the consequences for a continent already devastated by hunger and poverty could be "truly catastrophic."

Health experts called on governments around the world to boost veterinary services by providing political support, as well as technical assistance and funding.

The conference in Beijing this week raised nearly $2 billion in pledges - the largest of which came from the United States.

Bush administration officials say most of the funding will target endemic areas of Southeast Asia such as Indonesia, Vietnam, Cambodia, and Laos. Thailand, too, has been hard-hit by the disease. However, officials said a significant amount would fund programs in Africa.

H5N1 bird flu has killed about 80 people since 2003 - most of them in East Asia. Four confirmed fatalities in Turkey raised international concerns that the disease is growing - at least in geographic terms.

Most, if not all, of the people infected have gotten the virus from animals. Scientists worry that the current strain might mutate to one that is easily passed from human to human, raising the prospects of a global pandem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