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핵 계획에 관한 6자회담 재개를 위한 노력으로, 미국과 북한, 중국정부의 고위관리들이 이번주 베이징에서 회담했다고 중국정부가 확인했습니다.

중국 외무부 대변인은 19일,  미국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시아 태평양 담당 차관보와 북한의 김계관 외무성 부부상이  이 회담에 참석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자세한 회담내용은 알려지지않았습니다.

북한의 관영 중앙통신은 18일, 정일 국방위원장이 최근 중국을 방문하고 후진타오 중국주석과 정상회담을 가졌음을 확인한 바 있습니다.

 

(영문)

China has confirmed that senior envoys from the United States, North Korea, and China met in Beijing this week in an effort to restart six-nation talks on Pyongyang's nuclear program.

A Chinese foreign ministry spokesman said (today/Thursday) Wednesday's talks included the top U.S. envoy to the nuclear negotiations, Christopher Hill. Further details were not provided.

Wednesday, North Korea's official news agency confirmed leader Kim Jong il recently visited China, and held talks with Chinese President Hu Jint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