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의 핵 계획 문제는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를 시험하는 사례가 될 것이라고 존 볼튼 유엔주재 미국대사가 말했습니다. 그러나 유엔 주재 중국 대표와 러시아 대표는, 여전히 안보리에 이란 핵 문제를 회부하길 꺼리고 있습니다. 이에 관한 자세한 보도입니다.

*****************************

미국과 유럽이 이란에 대한 외교적 압력을 한층 강화하는 가운데, 17일, 중국과 러시아 외교관들은 아직도 협상할 시간이 남아있을지 모른다고 말했습니다. 

존 볼튼 유엔주재 미국대사는 유엔 헌장에 의해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가 이란의 우라늄 농축계획을 다룰 수 있는 확실한 권한을 갖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볼튼 대사는 이란의 핵 계획은 국제 평화와 안전에 위협이 되는 전형적인 경우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볼튼 대사는 안보리 회원국들 사이에 다양한 견해가 있음을 시인하고, 성공하리란 보장은 없다며 신중한 태도를 보였습니다.

볼튼 대사는 안보리에서 보장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란이 핵무기와 탄도 미사일 전달체계를 추구하는 행위는 중동지역을 위협하고, 전 세계를 위협하는 것이기 때문에 이 문제는 안보리의 시험무대가 될 것이라고 볼튼 대사는 말했습니다.

그러나 볼튼 대사는, 안보리의 역할은 국제 원자력 기구- IAEA의 권한을 시행하도록 도와주는 부차적인 것이 돼야 한다고 경고했습니다.

볼튼 대사는 IAEA를 배제하자는 것이 아니라 정 반대라면서, 유엔 안보리가 개입함으로써 IAEA가 이란 핵무기 계획을 다루는데 있어서 IAEA의 영향력을 강화하게 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미국과 유럽 외교관들이 이란을 안보리에 회부하는데 자신감을 보이는 반면, 유엔의 중국과 러시아 대표들은 다시 한번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의 왕광야 유엔주재 대사는 이란 핵 문제를 안보리에 회부할 경우, 부정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다섯개 상임이사국이 아직까지 분열된 상태에서 이 문제를 안보리에 회부할 경우, 아직까지 모든 당사국들이 협상재게 가능성을 논의하는 현 상황에서는 안보리 회부나 제재조치를 지나치게 언급하는 것은 오히려 역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왕 대사는 말했습니다. 

외교관들은 영국이 초안을 쓴 안보리 회부 결의안에 이란에 대한 제재조치를 제안하는 내용이 포함되지 않았음을 지적했습니다. 

러시아의 안드레이 데니소프 유엔주재 대사는 제재조치를 논의하는 것은 적절치 못하다고 미국의 소리 기자에게 말했습니다.

데니소프 대사는 어떻게 제재조치 여부를 논의할 수 있겠느냐고 되물으면서 일단 상황을 안정시키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모든 수단과 방법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예를 들어, 희망사항으로 보이겠지만 이란이 핵 계획을 다시 중단하겠다고 발표한다면 이는 최선의 해결책이 될 것이고, 그럴 경우 제재조치에 관한 논의는 완전히 무의미한 것이 된다고, 데니소프 대사는 말했습니다.

그러나 러시아는 중국과 마찬가지로 이란의 안보리 회부를 우려하는 가운데서도, 지난 며칠사이 서방측의 견해에 동조하는 쪽으로 태도가 바뀐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제 원자력 기구 주재 미국대사인 그렉 슐트 씨는 17일, 미국의 소리 페르시아 방송과의 회견에서 미국과 유럽, 러시아와 중국 대표들이, 이란이 우라늄 농축작업을 중단하지 않을 경우, 이란에 대해 외교적 압력을 가중하는 방안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슐트 대사는, 오는 2월에 열리는 IAEA 이사회 2차 회의에서 이란을 안보리에 회부하는 결의안이 통과될 것으로 자신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이란의 마누쉐르 모타키 외무장관은 이 같은 결의안이 회부될 가능성은 크지않다고 반박했습니다. 

(영문)

The U.S. ambassador to the United Nations says Iran's nuclear program should be a test case for the Security Council. But Chinese and Russian envoys remain reluctant to take up the issue.

As U.S. and European diplomatic pressure on Iran mounted Tuesday, Chinese and Russian diplomats suggested there may still be time for negotiations.

U.S. Ambassador to the United Nations John Bolton maintained the Security Council has clear authority in the Iran uranium enrichment case under the U.N. charter. He called it a classic threat to international peace and security. But, acknowledging the diverse views among Council members, Ambassador Bolton cautioned that there is no guarantee of success.

"There are no guarantees in the Security Council. This will be a test for the Council, and appropriately so, because the Iranian pursuit of nuclear weapons and ballistic missile delivery systems threatens their region and threatens the world as a whole," he said.

But he cautioned that the Council's role should remained secondary, in enforcing the authority of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known as the I.A.E.A.

"That's not to say in any way that the IAEA will be displaced. Quite the contrary. We think Security Council involvement brings the possibility of strengthening the hand of the IAEA in dealing with the Iranian nuclear weapons program," he said.

But while American and European diplomats spoke confidently of a Security Council referral, two powerful Council members urged that diplomacy be given another chance. China's U.N. Ambassador Wang Guangya said taking the issue to the Security Council might have negative consequences.

"To refer this issue to the Security council where the P-5 [permanent five Security Council members] are still divided, I believe that under the current circumstances, when all sides are still talking about the possibility of resuming the negotiations, so talk too much about the Security Council and about sanctions would be counterproductive," he said.

Diplomats noted that the British draft text proposing Security Council referral stops short of recommending sanctions against Iran. Speaking to VOA, Russia's U.N. Ambassador Andrey Denisov called talk of sanctions "inappropriate".

"So how can we speak about sanctions or not sanctions. It's too early. All the instruments should be used in order to try to calm down situation, and to settle the matter. If for example, Iran, maybe it looks like wishful thinking, but if Iran announces that it is keen to resume moratorium, which definitely should be the best solution, then all the talks abut sanctions would be absolutely senseless," he said.

But while Russia shares China's concerns that taking Iran to the Security Council, Moscow has in the past few days moved closer to western views. The U.S. ambassador to the I.A.E.A. Greg Shulte told VOA's Persian service Tuesday that U.S., European, Russian and Chinese envoys have recently discussed gradually increasing diplomatic pressure on Tehran if it fails to suspend its uranium enrichment activities.

Ambassador Shulte said he is "fairly confident" the agency's board will report Iran to the Council at its February second mee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