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와 파키스탄이 17일 제 3차 평화 회담을 시작합니다. 인도와 파키스탄 관계관들은 인도 수도 뉴델리에서 이틀 일정으로 열릴 이번 회담에서는 카슈미르 분쟁과 국경 넘어로의 테러리즘 문제가 주로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회담은 인도와 파키스탄의 외무 장관들이 모여 현재 진행중인 평화 계획 및 신뢰 구축 조치들의 진전 상황을 검토할 계획입니다. 

 

(영문)

Indian and Pakistani officials say Kashmir and alleged cross-border terrorism are expected to dominate the third round of talks between the two nuclear-armed rivals.

The two days of talks will start Tuesday in India's capital, New Delhi.

The two sides plan to review the progress of ongoing peace initiatives and confidence-building measures.

Pakistani officials say their side will be led by Foreign Secretary Riaz Mohammed Khan. Indian authorities say Foreign Secretary Shyam Saran will head their dele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