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은 아프가니스탄 접경지역 인근의 한 부족 마을에서 적어도 18명을 숨지게 한  미군의 공습을 비난했습니다.

미국의 언론들은 이름이 공개되지 않은 정보 소식통을 인용해 13일의 공습은 미국 중앙정보국, CIA가 감행한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이 언론들은 이번 공습이 오사마 빈 라덴의 제 2인자인 아이만 알-자와히리를 겨냥한 것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공격에 미국이 관련되었는지, 그리고 알-자와히리를 겨냥한 것이었는지의 여부에 관한 공식적인 확인은 나오지 않았습니다. 파키스탄은 14일 파키스탄 주재 미국대사를 불러 이번 공격을 항의했습니다.

(영문)

Pakistan has condemned an apparent U.S. airstrike that killed at least 18 people, including women and children, in a tribal region near the country's border with Afghanistan. U.S. media reports, citing unnamed intelligence sources, say the C.I.A. (Central Intelligence Agency) carried out Friday's attack.

They say it targeted Osama bin Laden's deputy, Ayman al-Zawahiri. There has been no official confirmation of U.S. involvement in the attack or whether al-Zawahiri was the intended target.

However, Pakistan's foreign minister says a preliminary investigation suggests a foreign presence in the area and that the strikes came from across the border. Pakistani officials also said al-Qaida's number two in command was not in the village of Damadola at the time of the bombing. Pakistan today (Saturday) summoned the U.S. ambassador to protest the att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