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해 12월, 터키의 한 민간항공사는 이스탄불과 이르빌 간 노선에 취항을 개시했습니다. 이르빌은 이라크의 쿠르드 족이 통제하고 있는 북부지역 쿠르디스탄주 주도입니다.

항공사 관계자들은 사담 후세인 몰락 후, 터키와 이라크 쿠르드 족간에 거래가 확대됨으로써 이 터키항공사가 처음으로 터키와 이라크를 연결하는 항공노선의 취항을 서둘러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터키와 이라크 쿠르드 족 간에 점차 확대되는 우호 관계에 관해 알아봅니다.

**************************

터키 육군 총사령관 힐미 오즈코크 대장은 최근 터키의 새로운 정책을 요약해서 말하는 가운데 터키가 이라크의 변화하는 상황에 적응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최근까지만 해도 쿠르드 족이 그들의 자체 국가 건설을 추구할 경우, 터키 군부내의 오즈코크 대장의 동료들이 이라크 북부지역을 침공할 것이라고 위협하는 것이 별로 놀라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그러나 새로 승인된 이라크 헌법은 과거  어느 때보다도 쿠르드 족에게 더 많은 자치를 허용하는 연방체제를 수립했습니다.

이라크 북부지역의 쿠르드 족 최대 정파인 [쿠르드민주당], 약칭 KDP의 외교문제 담당 사핀 디자이 씨는 최근 [미국의 소리]에 쿠르드 족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이라크 인들이 연방체제를 수용하기로 함에 따라 터키는 정책을 수정했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헌법 테두리 내에서 쿠르디스탄 상황에 대한 합법적인 지위와 쿠르드 족 자치와 자기관리권을 부여하고, 또  유엔계획에 관한한 이것이 문서화되고 이라크 국민과 의회에 의해 승인을 받은 상황에서 이라크 국민의 의사가 존중되어야 한다는 것을 터키가 좀 더 잘 이해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하며, 앞으로 집권당인 AK당의 실용적인 입장과 접근방법은 더욱 긍정적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디자이 씨는 전망합니다.

미국 주도의 연합군이 사담 후세인 정권을 붕괴시키기 전에 터키에 기지를 둔 후세인 군의, 있을지도 모르는 공격을 막기 위해 미국과 영국 전투기들이 쿠르드 지역의 비행금지구역을 초계비행했었습니다.

연합군의 제공권에 힘입어 쿠르드족은 쿠르드 족 자체의 사실상의  국가를 만들었습니다. 많은 터키 인들은 이것이 터키내의 1,400만으로 추산되는 쿠르드 족들을 끌어들이는 촉매제가 되지 않을까 두려워하고 있습니다.

디자이 씨는 이 같은 의구심을 잠재울 수 있는 한가지 방법은 교역을 촉진하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터키와 쿠르디스탄간의 교역량은 특히 건설부분에서 두드러지게 증가하고 있다면서 건설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있으며, 현재 쿠르디스탄에서 활동하고 있는 대부분의 회사들은 터키 회사들로, 터키에서 들여오는 가정용품과 전기제품, 식료품을 제외하고도 지금까지 터키 회사들이 따낸 수주액이 거의 10억달러에 이른다고 디자이 씨는 밝혔습니다.

분석가들은 교역을 통해 터키와 이라크 쿠르드 족간의 유대관계를 증진하는 것 보다 더 중요한 조치는 테러와의 전쟁에서 협력을 하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1984년 이후 터키 군과 전투를 벌여온 약 5천여명의 쿠르드 족 반군들은 아직도 이라크 북부지역의 산악기지에 남아 있습니다.  미국 국무부가 테러단체로 규정한 PKK로 알려진 단체는 5년간의 소강상태 끝에 터키 동남부지역의 쿠르드 족 거주지역에서 정부군에 대한 공격을 재개했습니다.

터키 출신의 독립적인 쿠르드 족 정치인인 하심 하시미 씨는 이라크 쿠르드 족이 터키와 PKK간의 지속적인 휴전을 중재하는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믿고 있습니다.

터키의 많은 쿠르드 족 정치인들과 마찬가지로, 하심 씨는 PKK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은 터키 정부가 PKK무장세력들을 사면하는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터키의 에므레 타네르 정보부장은 [쿠르드민주당]의  지도자 마쏘우드 바르자니와 회담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이라크 쿠르디스탄을 방문했습니다. 두 사람은 PKK문제를 다룰 수 있는 공동조치들에 관해 논의한 것으로 널리 알려졌습니다. 그러나 터키 보안기관 내부의 매파들은 계속 쿠르드 족 반군들에 대한 군사행동을 더 선호하고 있습니다.

하심 씨는 과거 20여년간의 전투가 PKK를 소탕하는데 실패했다고 반박하고 있습니다. 하심 씨는 터키가 쿠르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한다면 다른 대안을 개발할 필요가 있다고 말합니다.

 

(영문)

INTRO: In December a private Turkish airline began flying between Istanbul and Irbil, the capital of Iraq's Kurdish-controlled northern region. Company officials say booming business between Turkey and the Iraqi Kurds propelled their decision to become the first Turkish airline company to connect Turkey to Iraq after the fall of Saddam Hussein. Amberin Zaman reports from Ankara on the increasingly cordial relationship between Turkey and the Iraqi Kurds.

TEXT: The commander in chief of Turkey's Armed Forces, General Hilmi Ozkok, recently summarized Turkey's new policy when he said the country needed to adapt to what he called the "Changing conditions" in Iraq.

Until recently it would not have been surprising for General Ozkok's colleagues in the military to threaten an invasion of northern Iraq if the Kurds were to seek to establish their own state.

But Iraq's newly approved constitution creates a federal model that gives the Kurds greater autonomy than they have ever enjoyed.

Safeen Dizayee is in charge of foreign relations for the largest Kurdish faction in northern Iraq, the Kurdistan Democratic Party called KDP for short. Mr. Dizayee recently told V-O-A that Turkey has come to accept that the federal model has been embraced not only by the Kurds, but by most Iraqis and has revised its policies accordingly.

/// BEGIN DIZAYEE ACT IN ENGLISH ///

"Recently as you know the referendum on the constitution was passed where there is a constitution [sic] within that constitution it gives legal status for the situation of Kurdistan, for self rule, self administration of the Kurds and this is recognized by the Iraqi people and also per the United Nations program it is documented and has gained recognition by Iraqi people, by the national assembly therefore we feel there is much more of an understanding by Turkey that the will of the Iraqi people is being respected and the pragmatic position and the approach of the ruling party, the A.K. party seems to be more positive."

/// END ACT ///

Before the U.S.-led coalition toppled Saddam Hussein's regime, U.S. and British warplanes that patrolled a no-fly zone over the Kurdish region to protect it from possible attack by Hussein's forces were based in Turkey. Under allied air cover, the Kurds created their own de-facto state that many Turks fear will become a magnet for Turkey's estimated 14-million Kurds.

Mr. Dizayee says that one way of helping to overcome that suspicion is to promote trade.

/// BEGIN DIZAYEE ACT II ///

"The volume of trade between Turkey and Kurdistan has increased especially in the construction sector. There is a huge demand and most of the companies functioning in Kurdistan are Turkish companies. There are almost one-billion dollars worth of contracts [that] have been awarded to Turkish companies - that is excluding household goods, electrical goods and foodstuff which is also coming from Turkey."

/// END DIZAYEE ACT II ///

Analysts say that alongside trade, a far more crucial step towards bolstering ties between Turkey and the Iraqi Kurds would be cooperation in combating terrorism.

About five-thousand Kurdish rebels that had been fighting the Turkish army since 1984 retain mountain bases in northern Iraq. After a five-year lull, the group known as the PKK, which is on the State Departments list of terrorist organizations, has resumed attacks against government forces in predominantly Kurdish southeast Turkey.

Hasim Hasimi is an independent Kurdish politician from Turkey. He believes that the Iraqi Kurds can play an important role in helping mediate a lasting truce between Turkey and the PKK.

/// BEGIN HASIMI ACT IN TURKISH, FADE UNDER ///

Like many Kurdish politicians in Turkey, Mr. Hasim argues that the best way to solve the PKK problem is for the government to issue an amnesty for PKK fighters.

In October, Turkey's national intelligence chief, Emre Taner, traveled to Iraqi Kurdistan to meet with KDP leader Massoud Barzani. They are widely reported to have discussed possible joint measures to address the PKK problem. But hawks within Turkey's security establishment continue to favor military action against the rebels.

Mr. Hasim counters that more than two decades of fighting has failed to extinguish the PKK. He says that alternative means need to be explored if Turkey is to solve its Kurdish problem. (SIG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