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은 수일내에 핵연료 연구를 재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란은 2년여 전에 핵연료 연구를 중지한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모하메드 사에디 이란 원자력에너지기구 부의장은 이란이 핵연료 기술에 관한 연구를 재개하겠다는 뜻을 서면으로 국제원자력기구에 전했다고 밝혔습니다.

국제원자력기구는 이 서한을 인용해 이란의 핵연료 연구가 1월 9일부터 재개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에디 부의장은 3일 테헤란에서 핵연료의 실제 생산 재개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란은 강력한 국제압력으로 지난 2003년에 우라늄 농축활동을 중단했습니다. 

 

(영문)

Iran says it will resume nuclear fuel research in the coming days, ending a suspension declared more than two years ago.

The deputy chief of Iran's Atomic Energy Organization, Mohammad Saeedi, says Tehran has informed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by letter that it intends to restart research into nuclear fuel technology. Quoting the letter, the IAEA says the research will begin January ninth.

Speaking in Tehran (Tuesday), Mr. Saeedi stressed that no decision has been made to resume the actual production of nuclear fuel.

Iran suspended uranium enrichment in 2003 under intense international pressure.

Both the United States and the European Union have voiced grave concerns that Tehran is seeking enriched uranium to make an atomic bomb. Tehran says its nuclear program is for peaceful purposes 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