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형사경찰기구, 인터폴은 이라크내 테러리스트 조직, 알-카이다의 우두머리, 아부 무삽 알-자르카위에 대한 국제 수배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인터폴은 요르단 태생인 알-자르카위가 지난 7월, 이탈리아에서 알제리 외교관 두 명을 납치, 살해한 사건과 관련해 알제리 당국이 이른바 적색 수배영장을 요청했다고 밝히면서 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인터폴 관계관들은 인터폴 184개 회원국들에 국제수배영장이 배포되면 2천 5백만 달러의 현상금이 올라 있는 알-자르카위의 은신이 어려워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영문)

The international police organization Interpol has issued a wanted notice for Abu Musab al Zarqawi, the leader of the al Qaida in Iraq terrorist network.

Interpol says Algerian officials requested a so-called Red Notice on the Jordanian-born terrorist in connection with the kidnapping and murder of two Algerian diplomats in Iraq last July.

Interpol officials said the notice will be distributed to its 184 member nations and will decrease the likelihood the suspect will be able to escape detection.

Abu Musab al Zarqawi is already the most wanted man in Iraq, with the United States offering a 25-million-dollar bounty for his captu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