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과 프랑스, 독일 협상 대표들이 이란 핵개발 계획에 관한 회담을 재개하기 위해 이란 관리들과 다시 회동했습니다.

빈 주재 프랑스 대사관에서 21일 열린 이 회담은 지난 8월 이란이 우라늄 전환작업을 재개하고 국제 사회의 비판을 촉발한 이래 처음 양측이 만나는 것입니다.

미국은 이란이 비밀리에 핵 무기 개발을 하고 있다고 비난하고 있으며 이란은 이같은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우라늄 전환작업은 핵무기 제조에 이용될 수있는 고농축 우라늄 제조를 위한 초기 단계입니다.

(영문)

Officials from Britain, France and Germany have resumed dialogue with Iranian diplomats in a meeting aimed at re-starting talks on Iran's nuclear program.

Today's (Wednesday's) meeting at the French embassy in Vienna is the first between the two sides since August, when Iran restarted uranium conversion and sparked international criticism.

European diplomats have said the latest talks could lead to a new round of negotiations in January aimed at convincing Iran to abandon its nuclear program. The United States accuses Iran of secretly developing nuclear weapons -- charges Iran denies. Uranium conversion is an early step in making enriched uranium, which can be used for producing nuclear weap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