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세계 국가들의 모임인 [비동맹 운동]은 이른바 편견에 치우친 서방 뉴스 매체들이 주도하는 환경에 맞서기 위해 대안 뉴스 매체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현 비동맹 운동의 의장국인 말레이시아는 21일 쿠아랄룸푸르에서 열린 비동맹 회의에서 그같은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말레이시아 수도에 모인 관계자들은 비동맹 운동 회원국과 개발 도상국가들은 서방 매체에 대한 의존을 줄이기 위해 독자적인 뉴스 매체를 설립해야 한다고 말하면서, 2007년부터 운영되기 시작할 인터넷에 기반을 둔 뉴스 매체를 통해 해당 국가의 통신사나 신문사들이 제공하는 기사들을 실을 것을 제안했습니다.

(영문)

Ministers from the Nonaligned Movement say they intend to set up an alternative news network to counter what they see as domination by biased Western news media. Malaysia, the group's current leader, announced the plan today (Monday) at a conference of the Nonaligned Movement in Kuala Lumpur.

Officials in the Malaysian capital said nonaligned and developing countries should create their own news network to reduce their reliance on Western media. They are proposing an Internet-based network that would begin operations in 2007, publishing reports from contributing news agencies and newspapers.

The Nonaligned Movement, a grouping of more than 100 countries, was formed during the Cold War with the intention of providing developing countries with an alternative to the Western and Eastern power blo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