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평양 지역 국가 지도자들이 한국의 부산에서 만나 공통의 경제관심사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하지만 환율체제 문제가 이들 지도자들을 갈라 놓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중국은 미국 등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에이펙) 회원국들로부터 통화에 대한 통제를 완화하라는 압력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회담은 이 문제와 관련해 아무런 중요한 진전도 이루지 못할 전망입니다.

*******************

지난 9월 부산에서 열린 에이펙 금융회의에 참석한 재무장관들은 아시아에서 경제적으로 부상하는 나라들이 환율을 좀더 신축적으로 조정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에이펙 정상회의에서도 같은 문제가 제기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미국 등으로부터 자국 상품의 수출가격을 싸게 하기 위해 환율을 조작하고 있다는 비판을 받고 있는 중국에 다시 압력이 가해질 전망입니다.

중국은 지난 7월 이래 달러 대비 위안화 가치를 2.5% 상향조정했습니다. 하지만 대부분 전문가들은 중국 관리들이 추가로 위안화를 상향조정할 것 같지 않다고 말합니다. 중국 당국은 경제성장을 부추기고 수많은 실업자들을 흡수하기 위해 수출을 급속히 확장할 필요가 있기 때문입니다. 약한 위안화는 세계시장에서 중국 상품의 가격을 싸게 해줍니다. 홍콩상하이은행의 전문가인 쿠홍빈씨의 말을 들어봅니다.

쿠씨는 중국은 앞으로 20년 간 산업부문으로 배치돼야 할 여분의 농촌 노동력이 2억 이상이나 있으며 이 때문에 수출 분야를 확장하는 것 외에 다른 선택이 없다고 말합니다. 따라서 환율의 측면에서 이같은 구조전환을 용이하게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정책은 안정적 환율을 유지하는 것이라고 쿠씨는 말합니다.

중국은 경제안정을 해치지 않으면서 환율을 좀더 신축적으로 하는 쪽으로 서서히 진행 중이라고 계속 밝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중국과의 무역적자가 특히 큰 미국 등은 이에 만족하지 않고 있습니다. 미국은 지난해 대중국 수입이 수출을 1620억달러나 초과했습니다. 이에 격분한 미 의회 의원들은 중국이 환율을 자유화하지 않을 경우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높은 세금을 부과하는 법안을 통과시키겠다고 으름짱을 놓고 있습니다.

하지만 무역불균형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에이펙 회원국들이 변화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다고 전문가들은 말합니다.

우선 에이펙의 21개 회원국 가운데 어느 나라도 다른 나라에 조처를 강요할 수 없습니다. 무역자유화를 목표로 하는 에이펙은 회원국들에게 부과할 수 있는 제재 수단이 없습니다. 게다가 중국 외에 몇몇 다른 나라도 미국 및 유럽과의 무역에서 흑자를 내고 있으며 이들 역시 자국 통화를 인위적으로 약하게 하고 있다는 불만을 사고 있습니다. 중국이 통화를 조정하지 않으면 이웃의 작은 나라들 역시 그렇게 하지 않을 것입니다. 통화를 조정할 경우 경쟁에서 불이익을 당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중국의 재무장관을 포함한 많은 경제 전문가들은 환율만으로는 아시아 대부분 국가들이 다른 나라에 대해 갖고 있는 무역흑자를 시정할 수 없다고 말합니다. 아시아개발은행의 경제전문가인 프랭크 해리건씨의 말을 들어봅니다.

해리건씨는 아시아의 통화가치와 무역균형의 관계는 복잡하다면서 역사를 돌이켜 볼 때 통화가치 하락이 즉각 흑자 감소나 적자로 이어질지는 분명하지 않다고 말합니다.

일부 전문가들은 무역불균형을 제한하려면 아시아 국가들이 경제성장을 위해 지나치게 수출에 의존하는 정책을 바꿔 국내지출과 투자를 부추기는 방향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말합니다. 외국회사들의 회사 설립을 쉽게 하고 수입규제를 완화하며, 자본의 흐름을 규제하지 않는 것도 문제를 줄이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일부 경제전문가들은 외국의 환율개혁보다는 미국의 민간과 공공분야 지출을 규제하는 것이 해결책이며, 아울러 관련 국가들이 정책을 조율하고 타협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합니다.

중국의 재무장관은 최근 위안화 재평가는 전세계적인 무역불균형의 해결책이 아니라면서 중국은 이같은 문제를 시정하기 위해 다른 나라들도 제 몫을 하도록 촉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일부 전문가들이 미국의 예산적자가 경기침체를 촉발하고 이로써 아시아의 경제성장을 해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는 가운데, 에이펙 국가들은 미국에 대해 예산적자를 시정하도록 압력을 가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부시 대통령은 에이펙 정상회담 직후 중국을 방문할 예정이며 부시 대통령과 중국측 고위 관계자들은 그 때 이 문제를 다시 논의할 전망입니다.

 

(영문)

INTRO: Pacific Rim leaders will meet (are meeting) in Busan, South Korea, next week (this week) to further common economic interests. Yet the issue of Asia's currency exchange rate systems is likely to divide them. China is expected to come under pressure again from the United States and other APEC trading partners to ease controls on its currency. But experts say the meetings are not likely to prompt any major developments on the issue. VOA's Heda Bayron reports from our Asia News Center in Hong Kong.

TEXT: In the Asia Pacific Economic Cooperation finance meeting in September, finance ministers called for greater foreign exchange rate flexibility in emerging Asia economies.

APEC national leaders are expected to follow up on the issue at their annual meeting in Busan, South Korea. Pressure is building again on China, which the United States and other countries accuse of rigging its exchange rate system in order to keep its exports cheap.

Although China in July changed its foreign exchange system to allow the yuan to move against a basket of currencies -- instead of just pegging it to the dollar -- its trading partners say the change was insufficient. /// OPT /// Since July, the yuan has risen about two-and-a-half percent against the dollar -- one dollar now brings eight-point-zero-eight yuan -- a small change, but a step in the direction the critics want it to go. /// END OPT ///

Many economists say Chinese officials are unlikely to make any more changes soon. That is largely because Beijing needs rapidly expanding exports to fuel economic growth and absorb millions of unemployed workers. And a steady, weak currency makes Chinese goods cheaper on world markets.

Qu Hongbin is an economist with HSBC Securities in Hong Kong.

/// QU ACT ///

"China still has more than 200-million rural surplus labor (workers) needed to be allocated to the industrial service sector over the next two decades…. As a result, China has no choice but to keep expanding the industrial bases and therefore the export sector. So in terms of the currency, the best exchange rate policy to facilitate this kind of structural transformation is to maintain a stable exchange rate."

/// END ACT ///

Beijing repeatedly says it is gradually working toward a more flexible exchange rate in manner that does not endanger economic stability.

But this has not satisfied Beijing's critics, especially the United States, which has large trade deficits with China.

Last year, the United States bought 162-billion-dollars more worth of goods from the Chinese than it sold to China. Some U.S. lawmakers, upset at this deficit, are threatening to pass a law imposing high taxes on Chinese imports if Beijing does not let its currency trade freely.

/// OPT /// The United States is not alone in complaining about China's export juggernaut. China faces increasingly vocal complaints from trading partners in Europe, Canada and other countries, which also are grappling with big trade deficits. /// END OPT ///

Despite concerns over trade imbalances, experts say there is little APEC members can do to force change.

/// OPT ///

For one, the 21-member grouping cannot compel any country to take action. APEC, whose main goal is trade liberalization, has no system of sanctions that can be imposed on its members.

Moreover, several other Asian countries have trade surpluses with the United States and Europe, prompting complaints that they, too, keep their currencies artificially weak. But if Beijing does not let its currency appreciate, its smaller neighbors are not likely to do so, because that would put them at a competitive disadvantage.

/// END OPT ///

Many economists and experts, including China's finance minister, say exchange rates alone cannot correct the trade surplus much of Asia has with the rest of the world.

Frank Harrigan is an economist at the Asian Development Bank, a non-profit lender in Manila.

/// HARRIGAN ACT ///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value of the Asian currencies and current account balances is a complicated one. In fact, if we look back at historical relationship, it is not clear that the depreciation of currencies would immediately be reflected in smaller surpluses, or a move toward deficits."

/// END ACT ///

Some economists say that in order to limit trade imbalances, Asia needs to wean itself from relying heavily on exports to power economic growth. Instead, they say, Asian economies should boost domestic spending and investment, which have fallen in some countries in recent years. Making it easier for foreign companies to set up in Asia, easing import restrictions and deregulating capital outflows could also reduce the problem.

/// OPT /// Mr. Qu at HSBC says Beijing is listening to its trading partners and looking for other ways to solve trade disputes.

/// 2nd QU ACT /// OPT ///

"China has emphasized that they do not want to make the currency issue into a political issue, which means that China will continue to hold dialogue with trading partners to search for proper solutions, and the exchange rate is not necessarily the only means to do that."

/// END ACT /// END OPT ///

Some economic experts point out that curbing U.S. private and public spending is as much a solution as foreign exchange rate reforms, and policy coordination and compromises among the countries involved are necessary.

China's finance minister recently said that a yuan revaluation is not the solution to the global imbalance problem, suggesting that Beijing could push other countries to do their share to fix the problem. The United States' APEC partners could turn the pressure on Washington to fix its budget deficits, although some economists warn that could trigger a recession that would, in turn, hurt Asia's economic growth.

President Bush and top Chinese officials are expected to discuss the issue again during the president's official visit to Beijing following the APEC summit. (Sign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