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주도 연합군이 아프가니스탄 내 저항 분자들을 완패시킨 후에 파키스탄으로 도주했던 탈레반 지도자, 물라 모하마드 오마르가 모든 회교도들에 대해 전쟁 동참을 촉구하는 메세지를 들고 재등장했습니다.

물라 오마르는 지난2001년 말에 갑자기 사라진 이후에 아프간과 파키스탄 국경 근처의 모처에서 은신하고 있는 것으로 믿어졌습니다.

물라 오마르는 탈레반의 근거지였던 남부 도시, 칸다하르에 배포된 메세지에서 자신의 세력이 이른바 조국을 침공한 외국인 점령군에 대한 투쟁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영문)

Mullah Mohammad Omar, the Taleban leader who fled to Pakistan after U.S.-led forces routed his fighters in Afghanistan, has resurfaced with a message asking all Muslims to join his fight.

Mullah Omar dropped out of sight in late 2001, but he is believed to be in hiding somewhere near the Afghan-Pakistani border.

In a message distributed (during the past several days) in the southern Afghan city of Kandahar, his former stronghold, the Taleban leader said his forces are intensifying their fight against those whom he called foreign occupiers of their home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