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엄 팔룬 미 태평양사령관은 지난주 하와이에서 열린 아시아 지역 군 고위 관계자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팔룬 사령관은 이 회의에서 지역 안보에 영향을 미치는 몇 가지 문제에의 대처와 관련해 진전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중국이 또다시 이 연례회의 참석을 거부함에 따라 참석자들이 실망했다고 팔룬 사령관은 말했습니다. 미국의 소리 국방부 출입기자가 팔룬 사령관과 전화회견한 내용을 전해드립니다.

********

팔룬 사령관은 이번에 열린 제 8차 연례회의에서는 해상보안, 테러 대처, 대량살상무기 확산 및 조류독감 전염병 가능성 등 네 가지 쟁점에 초점이 맞춰졌다고 말합니다. 참석한 22개국 군 관계자들은 공통의 도전에 대한 공동대응책을 모색했다면서 회의에는 이밖에도 또다른 목적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이 사안들도 매우 유용한 주제이긴 했지만 회의에는 다른 목적도 있었습니다. 이 회의는 역내 군 고위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대면하고, 또 공동의 관심사에 대해 논의하는 유일한 기회입니다. 이런 형태의 상호교류를 원활히 한다면 현안이 생길 경우 관계자들이 좀더 편하게 이를 다뤄나갈 수 있도록 하는데 크게 도움이 될 것입니다."

팔룬 제독은 태평양사령관에 취임한 지난 9개월 사이에 동남아시아의 쓰나미와 인도의 지진 구호 등 두 차례 주요 인도주의 활동에 개입했습니다. 팔룬 사령관은 일부 활동은 잘 이뤄졌지만 다른 활동의 경우 사전계획이 좀더 잘 돼고 구호작업에 나섰던 여러 군 조직들도 좀더 원활히 접촉했더라면 더 순조로울 수 있었다고 말합니다. 팔룬 사령관은 바로 이런 사전계획과 접촉이야말로 이번 회의의 핵심 목표이라면서 이와 관련해 일부 진전이 있었다고 말합니다.

"두 지역에서의 경험을 통해 우리는 사람들이 공통점을 찾고 또 도전에 더 잘 대처하도록 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많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아울러 더 좋은 관계를 형성함으로써 현재는 알지 못하지만 미래에 있을 수 있는 도전에 더 잘 대처하게 될 것이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팔룬 사령관은 미래의 위기에 대한 대처와 관련해 구체적인 계획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접촉선이 만들어졌으며 관계자들은 여러나라가 참여하는 비상 대처와 관련한 일반적인 문제들을 논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회의에는 역내 두 강대국인 러시아와 중국이 참가하지 않았다고 팔룬 사령관은 말합니다. 러시아는 과거에는 참가했지만 올해는 일정상 이유를 들어 참가하지 않았으며, 몇 주 안에 러시아 극동사령관이 팔룬 제독을 만날 예정입니다.

팔룬 사령관은 자신 뿐아니라 다른 참가자들도 중국이 참가하지 않은 데 대해 좀더 우려했다고 말합니다. 중국의 불참은 팔룬 제독이 지난 9월 중국을 방문하고 이어 10월에는 도널드 럼스펠드 국방장관이 방문해 두 나라 간 군사관계가 개선됐다는 징후가 나온 이후에 있은 것이어서 특히 우려가 제기됐습니다.

"중국 방문 당시 개인적으로 중국 관계자들을 초청했지만 무슨 이유에선지 참가하지 않았습니다. 이 때문에 대부분 참가자들이 실망해 하면서 이 문제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팔룬 제독은 중국의 고위 군 관계자들이 하와이 소재 태평양사령부를 방문한다면 앞으로 위기가 발생할 경우 생길 수 있는 의사소통상의 문제를 피하는데 도움이 되고, 또 중국의 국방계획과 관련해 미국이 왜 더 많은 투명성을 요구하는지를 중국측에 보여주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역 내 어느 국방 책임자와도 전화를 통해 신속히 얘기를 나누는 것은 매우 쉬운 일입니다. 내가 부임한 이래 이같은 접촉이 많이 있었습니다. 중국과도 그렇게 할 수 있다면 매우 유용하겠지만 현재는 그런 능력이 없습니다. 중국측 관계자들에게 우리가 하는 것과 생각하는 것을 보여주고, 또 우리가 중국에 기대하는 투명성을 우리가 먼저 그들에게 보여줌으로써 도움이 될 것들이 많이 있습니다."

팔룬 제독은 중국과 미국이 이같은 접촉을 더 많이 하면 동북아시아에서의 긴장을 조정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이 지역에서는 현재 중국과 일본이 근해의 석유와 가스전을 놓고 경쟁을 벌이고 있으며, 중국과 타이완 간 긴장상태도 높아가고 있습니다.

(영문)

The United States' Pacific Commander hosted a meeting of senior military officers from throughout Asia in Hawaii last week, an event that the host, Admiral William Fallon, says made progress in addressing several issues that affect security in the region. But the admiral says participants were disappointed that China again declined to attend the annual gathering.

Admiral Fallon says the eighth annual meeting focused on four issues that cross national boundaries, maritime security, counter-terrorism, the proliferation of weapons of mass destruction and the potential for an avian flu pandemic. He says the officials from 22 countries were seeking "common responses to some common challenges." But the admiral says there was also a broader purpose for the meeting.

"These were pretty useful topics, but I would tell you that there were some other objectives here," said Admiral Fallon. "It's an opportunity for us to get together, the only opportunity that I'm aware of, where you can get these military chiefs to sit down, get to know one another, to talk about items of common interest. The extent to which we can facilitate this kind of interaction, I think, goes a long way to getting people in a position where they feel much more comfortable dealing with one another."

In the nine months since Admiral Fallon took over the U.S. Pacific Command, which stretches from the west coast of the United States to the east coast of Africa, his forces have been involved in two major humanitarian efforts - responding to the tsunami in southeast Asia and helping with earthquake relief in India. He says some operations have gone well, but others could have worked more smoothly with more advance planning and better contacts among the various military organizations involved. He says that type of planning and contact development was a key goal of the meeting, and some progress was made.

"As a result of our experiences there, we found that there are many things that could be done to get people onto common ground and potentially put us in a better position should we face these kinds of challenges, and really to build better relationships so that we can work together in those things that we are going to face that we do not even know about, for the future," added Admiral Fallon.

Admiral Fallon says no specific plans were made for dealing with future crises, but contacts were established and officials discussed the general parameters of multi-national emergency response.

But the U.S. Pacific Commander also reports that two of the region's major powers did not attend his conference - Russia and China. Russia has attended in the past and cited a scheduling conflict for its absence this year. It is sending its Far East Commander to meet with Admiral Fallon in a few weeks.

Admiral Fallon indicated China's absence was of more concern not only to him, but also to other participants at the conference, particularly coming after signs of improvements in U.S.-China military relations after his visit to China in September and Defense Secretary Donald Rumsfeld's visit in October.

"I invited them personally when I was over there," he said. "And for whatever reason they opted not to attend. And that was a disappointment to most of the people in the audience. That was a discussion item."

Admiral Fallon indicated that a visit by senior Chinese military officers to his command in Hawaii would help avoid potential problems of miscommunication in a future crisis, and could also demonstrate to China what U.S. officials mean when they call for more 'transparency' in China's defense program.

"It is very easy for me to pick up the telephone and speak pretty quickly with just about any of the chiefs of defense throughout the region," he noted. "We have done this on a number of occasions just since I have been here. We do not have that ability with China. It is something I think would be useful. And there are lots of other things that would be helpful in giving them an opportunity to see what we do, what our thinking is, and to demonstrate the kind of transparency that we would like to see from them."

Admiral Fallon says more such U.S.-China contacts could contribute to controlling tensions in northeast Asia, where China and Japan are contesting an off-shore oil and gas field, and where tensions between China and Taiwan have been rising.

The countries that attended the meeting at U.S. Pacific Command were Australia, Bangladesh, Brunei, Cambodia, Canada, Comoros, Fiji, France, India, Indonesia, Japan, Malaysia, Mauritius, Mongolia, New Zealand, Papua New Guinea, Singapore, South Korea, Timor Leste, Thailand and Tong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