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억만장자 빌 게이츠가 말라리아 퇴치를 위해서 2억 5천 8백만 달러를 추가로 기부했습니다. 말라리아는 해마다 아프리카 어린이들이 대부분인 백 만 여 명을 사망케하는 전염성 질병입니다.

빌과 멜린다 게이츠 재단은 30일, 새로운 약품 및 예방 백신 개발 그리고 말라리아를 예방하기 위한 보다 나은 모기 통제 방안을 연구하는 단체들에 이 돈을 기부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말라리아 연구와 개발 연맹 단체가 발표한 새로운 보고서는 2억 5천 8백만 달러의 기부금이 지난 해 전세계에서 말라리아 연구에 지출된 연구비의 4분의 3이상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영문)

American billionaire Bill Gates is donating another 258-million dollars to the fight against malaria, which kills more than one-million people each year, mostly African children.

The Bill and Melinda Gates Foundation announced Sunday it is granting the money to groups working on new drugs, a vaccine and better mosquito control to stop malaria. A new report by a the Malaria Research and Development Alliance says the 258-million-dollar donation equals more than three-quarters of the entire global spending on research into the disease last year.

Mr. Gates told reporters Sunday it is "a tragedy that the world has done so little" to stop the disease that kills two-thousand African children every day. Mr. Gates, who founded computer software giant Microsoft, is the world's wealthiest pers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