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는 이란이 핵무기를 가져서는 안된다는 미국의 입장에 동의하지만 이란을 유엔 안보리에 회부할 이유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15일 이란의 핵무기 개발 문제를 협의하기 위해 러시아를 방문한 콘도리사 라이스 미국 국무장관과 만난 뒤 이렇게 말했습니다. 라브로프 장관은 이란 핵 문제는 국제원자력기구 안에서 다뤄져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라이스 장관은 이란이 협상을 계속 거부할 경우 안보리 회부 문제는 여전히 선택으로 남아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란은 현재 핵무기를 개발하고 있다는 미국과 유럽연합의 주장을 부인하고 있습니다.

(영문)

Russia says it agrees with the United States that Iran must be prevented from acquiring nuclear weapons, but Moscow sees no reason to refer Tehran to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for possible sanctions.

Russia's Foreign Minister Sergei Lavrov made the comment today (Saturday) after talks in Moscow with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Mr. Lavrov said the issue should be handled within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But Secretary Rice insisted that the Security Council option remains open if Iran fails to agree to negotiations on its nuclear program.

Iran denies U.S. and European accusations that it is secretly trying to develop atomic weapons. Secretary Rice later met with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who praised the success of her trip through five Asian countries. She stops in Britain before returning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