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연합 외무장관들은 18일 룩셈부르크에서 유럽에서 조류 독감이 발생한데 관한 비상 대책 회의를 갖습니다.

이 같은 소식은 유럽의 수의학 전문가들이 14일 브뤠셀에서 조류 독감 바이러스가 야생 조류에서 가금류로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한 최상의 권고 사항을 도출하기 위해 회의를 열고 있는 가운데 나왔습니다.

유럽 연합 관리들은 치명적인 H5N1 조류 독감 바이러스 종이 터키의 가금류에서 발견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아시아에서 지난 2년간 이와 같은 종류의 바이러스로 인해서 60여명이 사망했습니다.

(영문)

European Union diplomats say EU foreign ministers have scheduled an emergency meeting in Luxembourg next Tuesday focusing on the appearance of bird flu in Europe.

The announcement comes as European veterinary experts meet today (Friday) in Brussels to issue recommendations on how best to prevent the virus from spreading from wild birds to domestic poultry. EU officials Thursday announced that the deadly H5N1 strain of bird flu has been found in poultry in Turkey.

The same strain has killed more than 60 people in Asia over the past two years. Authorities fear that the H5N1 virus could mutate into a form that passes easily from person-to-person, prompting a worldwide outbreak.

British scientists are evaluating samples from three birds found dead in Romania last week to see if they died of the same strain of bird fl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