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우주정거장에 8일간 체류하기 위해 2천만달라를 지불했던 미국인 갑부를 포함해 세명이 러시아의 소유즈 우주선편으로 지구로 귀환했습니다. 

소유즈 우주선은 11일 이른아침 카자크스탄에 예정대로 안착했습니다. 미국의 우주비행사, 죤 필립스씨와 러시아 우주비행사, 세르게이 크리칼레프 그리고 미국의 백만장자이자 과학자인 그레고리 올슨씨는 지구에 안착한 직후 모스코바로 향했습니다. 

미국과 러시아 우주비행사들은 우주에 6개월간 체류했습니다.  올슨씨는 지난 3일 미국과 러시아인 수리담당 우주비행사들과 함께, 국제 우주정거장에 도착했었습니다.

 

(영문)

A Russian Soyuz spacecraft has returned to Earth, bringing home three men -- including an American millionaire who paid for an eight-day stay on the International Space Station.

The capsule landed in Kazakhstan early today (Tuesday) on schedule. Russian ground crews quickly located it and retrieved U.S. astronaut John Phillips, Russian cosmonaut Sergei Krikalev, and U.S. millionaire and scientist Gregory Olsen.

The three then flew to the Moscow region for debriefing. Astronaut Phillips and cosmonaut Krikalev were on the space station for six months. Mr. Olsen, who paid 20 million dollars for his trip, said he was able to conduct experiments while on board.

Mr. Olsen arrived at the space station on October 3rd with the replacement crew -- U.S. astronaut Bill McArthur and Russian cosmonaut Valery Tokarev. The two will remain at the station for six mont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