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롱왕이 2일, 타이완을 강타하면서 계속 북상해 중국 후쟝성 지역에 상륙했습니다. 후쟝성 관계관들은 태풍 룽왕이 강풍과 폭우를 몰고 후쟝성 지역을 강타했다면서 30만 여명의 주민들이 대피했다고 말했습니다.

타이완에서는 이보다 앞서 한명의 사망자와 46명의 부상자를 냈습니다. 관리들은 60세 남성 한명이 바람에 날아든 물체를 맞고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중부 도시 호핑에서 한 여성이 홍수로 떠내려 갔으며 아마도 사망한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폭우와 강풍으로 약 20만 가구에 전력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타이완 중앙 기상국은 태풍이 2일 일찍 상륙해 당일 오후에 타이완을 지나갔다고 밝혔습니다. 그런가 하면 타이완 외무부는 악천후로2 주간의 외국 순방에서 돌아오던 천수이벤 총통의 귀국의 지연됐다고 밝혔습니다.

관리들은 천 총통이 탑승한 항공기가 기상 악화로 타이완 대신 인도네시아 발리에 착륙했다고 말했습니다.

(영문)

Typhoon Longwang has hit mainland China after pounding Taiwan today (Sunday), where it left one person dead and disrupted flights and electricity.

Officials say it hit China's Fujian province with strong winds and heavy rains. More than 300-thousand people were evacuated.

Typhoon Longwang is swirling toward mainland China after pounding Taiwan today (Sunday), leaving one person dead, one missing, and 46 injured while disrupting flights and downing power lines.

Officials say a 60-year-old man died after he was hit by flying debris. A woman is missing and feared dead after being washed away by flash floods in the central town of Hoping.

Authorities say most of the injuries were caused by flying debris.

Taiwan's Central Weather Bureau said the typhoon made landfall early Sunday and left in the afternoon.

The foreign ministry says the storm interrupted Taiwan President Chen Shui-bian's flight home from a two-week trip abroad. Officials said he landed on the Indonesian island of Bali today (Sunday) rather than fly to Taiw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