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바논의 저명한 텔레비전 방송 여성 앵커가 폭탄 공격으로 부상했습니다.

레바논 보안 관계관들은 레바논 LBC 텔레비전 방송의 메이 쉬디악 앵커가 그의 자동차 장치된 폭탄 폭발로 다쳐 중태에 빠졌다고 말했습니다.

레바논에서는 지난 2월 라피크 하리리 전총리가 폭탄공격으로 암살된데 이어 레바논 저명인사들에 대한 여러 건의 테러공격이 벌어졌습니다.

한편, 이집트의 호스니 무바라크 대통령은 시리아의 바샤르 아사드 대통령에게 하리리 전총리 암상에 관한 유엔의 조사에 협력하라고 촉구했습니다.무바라크 대통령의 대변인은 그러나 국제사회는 하리리 전총리 암살과 관련해 시리아에 대한 어떤 사전판단도 삼가라고 촉구했습니다.

(영문)

A well-known Lebanese television journalist has been wounded by a bomb blast that damaged her car north of Beirut.

Security officials say May Shidiac of LBC television has been taken to a hospital in serious condition.

The bombing was the latest of several attacks against prominent Lebanese this year, including a journalist and a politician killed in separate attacks in June, and former Prime Minister Rafiq Hariri who was assassinated in February. All were outspoken critics of Syria.

Earlier today (Sunday, in Cairo), Egyptian President Hosni Mubarak urged his Syrian counterpart, Bashar al-Assad, to continue cooperating in a U.N. probe of the Hariri assassination. A Mubarak spokesman urge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refrain from pre-judging any Syrian role. Four pro-Syrian former Lebanese security chiefs have been indicted in the killing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