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 수출국 기구 오펙의 알-사바 의장은 석유 생산량 상한을 늘릴 것을 오펙에 촉구했습니다.

쿠웨이트 에너지 장관을 맡고 있는 알-사바 오펙 의장은 오펙은 하루 생산량 상한을 50만 배러 늘어난 2850만 배럴로 늘려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오펙 석유장관들은 19일 오스트리아 수도 빈에서 만나 그같은 제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영문)

The president of the Organization of Petroleum Exporting Countries is calling for it to raise its production limit after Hurricane Katrina briefly pushed crude prices to more than 70-dollars a barrel.

Sheikh Ahmad Fahad Al-Ahmad Al-Sabah, who is also Kuwait's energy minister, says OPEC should increase its limit by half a million barrels, to 28-point-five million barrels a day.

OPEC ministers meet for two days in Vienna starting Monday to discuss the propos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