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은 미국 노동절입니다. 이 날은 1백여년 전 미국의 노동자들을 위해 전국적인 공휴일로 지정됐습니다. 미국인들은 여름 휴가철의 마지막 휴일인 이 날 대체로 일하지 않고 공원으로 놀이를 가거나, 바닷가 혹은 수영장을 찾아 즐깁니다. 노동절이 미국의 노동 운동에서 어떤 의미를 갖는지 등에 대해 자세한 내용을 알아봅니다.

******************

1915년 노동운동가인 랠프 채플린씨가 쓴 '영원한 단결'이란 제목의 이 노래는 미국 노동조합 운동에서 아마도 가장 유명할 것입니다. 하지만 90년이 지난 지금 미국 사회가 그 시절에 비해 번성하고 나아진 현실에서 이 노래의 투쟁적인 가사내용은 시대에 걸맞지 않는 것으로 보입니다.

자동차 공장과 철강소 및 다른 산업분야 노동자들이 적절한 임금과 노동환경에 대한 권리를 쟁취하기 위해 싸워야 했고, 상당수는 조직 규합을 위해 목숨의 위험까지 내걸었다는 사실은 잊기 쉽습니다.

예를 들어 그로버 클리브랜드 대통령이 일리노이주 시카고 외곽에서 벌어진 철도 노동자 파업을 연방군 동원으로 해산시켰던 1894년, 34명의 철도 노조원들이 죽음을 당했습니다. 그 해에 재선운동에 나섰던 클리브랜드 대통령은 분노한 노동자들을 달래야 할 필요에 따라 이들을 기리는 전국적인 공휴일 제정 법률에 서명하고 이를 노동절이라 불렀습니다.

앰허스트 소재 매샤추세츠대학의 경제학 교수인 제럴드 프리드먼씨는 노동자들이 전국적인 인정을 받게 되면서 노동조직의 사기도 크게 높아졌다고 말합니다. 프리드먼 교수는 이같은 사례는 노동자들이 소리를 지르면 뭔가를 얻을 것이며, 계속 소리를 질러야 한다는 것, 또 소리를 크게 지르면 지를수록 얻는 것이 많다는 사실을 말해 준다고 지적합니다.

미국의 노동자들에 대한 폭력은 20세기에도 계속됐습니다. 1902년에는 14명의 석탄광부가 광산회사의 사설 경찰병력에 의해 살해됐고, 1911년에는 주로 여성들과 어린이들인 약 150명이 뉴욕시의 저임금 착취공장에서 일하던 중 화재로 사망했습니다. 그밖에 매사츄세츠주 경찰은 섬유 파업 때 여성과 어린이들을 구타했고 콜로라도주의 광산회사 경비원들은 노조 지지자들에게 기관총 사격을 가해 19명을 살해했습니다. 이 중 12명은 어린이였습니다.

워싱턴 소재 아메리칸대학의 경제학 교수인 로버트 러먼씨는 결국 1930년대 들어 미국 정부가 노동자들을 대신해 개입하게 됐다고 말합니다.  러먼 교수는 노조는 특히 1930년대에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 말합니다. 당시 의회와 루즈벨트 대통령은 노조 조직을 쉽게 하는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미국 정부는 철강과 자동차 제조업자 등 핵심 산업에 대해 노조와 협상할 것을 권장했습니다. 왜냐하면 당시 노조는 계급투쟁을 옹호하는 국제사회주의운동과의 연대를 거부하는 등 과격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러먼 교수는 노조는 과격주의를 거부함으로써 더 나은 임금과 노동조건, 건강보험 등 자신들이 원하는 것을 대체로 얻게 됐다고 말합니다.

러먼 교수는 미국의 노동운동은 조지 미니와 레인 커크랜드 같은 강력한 지도자 아래 직장에서 진보적 변화를 가져온 것은 물론 다른 나라의 민주적 자유를 신장하는데도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오늘날의 미국 노조는 매우 불확실한 미래에 직면해 있습니다.

지난 25년 동안에 노조 가입자 수는 크게 떨어져 민간부문에서 노조원은 전체의 8%에 불과합니다. 프리드먼 교수는 미국의 노조는 20세기 초 무렵 마르크스주의식 과격주의를 거부함으로써 스스로를 조작의 대상이 되도록 만들었으며, 그 결과 노동절 지정 조차 업계의 승리가 됐다고 말합니다.

미국의 기업과 정부는 노조에 맞서 매우 효과적이었습니다. 다시 말해, 기업과 정부의 전통적인 전략은 노조와 일반인을 분리하는 쪽으로 양보를 하는 것입니다. 그런 식으로 국제 노동절인 오월절과는 별도의 노동절을 미국 노동자들에게 주었습니다. 그 결과 오월절을 기념하려는 사람들은 노동절을 기념하려는 사람들과 싸우게 됐습니다.

또 노동운동을 사회주의와 경제 민주주의를 위한 국제적 투쟁의 일환으로 생각하려는 사람들은 노동절을 미국의 제도로 받아들이려는 사람들과 분리됩니다. 만일 노동절을 기리지 않으면 반미국적이 되는 것이고, 반대로 기념하면 국제 노동운동을 거부하는 것이 된 것입니다.

프리드먼 교수는 노조가 과격활동에 간여한 프랑스와 독일 및 다른 나라들의 노동자들은 오늘날 가령 휴가일수나 주당 노동일수 등에서 미국의 노동자들보다 훨씬 많은 혜택을 받고 있다고 말합니다. 그렇지만 비폭력적이고 점진적인 변화를 추구한 미국 노조의 전술은 미국 내 계급투쟁을 피하도록 하면서 중산층의 폭을 넓혔고, 또 이로써 많은 노동자들이 노동절을 맞아 기리고 있는 광범위한 번영을 이끌었다고 대부분 분석가들은 믿고 있습니다.

(영문)

Today [Monday, September 5th] is Labor Day in the United States -- a national holiday established more than a century ago to honor the American worker. Americans typically spend the day away from work, enjoying picnics in the park or visiting the beach or swimming pools on what for many is the last holiday of the summer vacation season. VOA's Andrew Baroch looks back at the significance of the Labor Day holiday, and its special meaning for the U-S labor movement.

****************

The lyrics of "Solidarity Forever," perhaps the most famous anthem of the American union movement -- written by labor activist Ralph Chaplin in 1915, are fighting words - and -- 80 years later -- they seem outdated in a relatively prosperous and placid America. It's easy to forget that workers in automobile factories, steel mills, and other industries did have to fight for their rights to a decent wage and improved working conditions - and many risked their lives trying to organize.

In 1894, for instance, 34 railway union members were killed when President Grover Cleveland ordered federal troops to break up a railroad strike outside Chicago, Illinois. Cleveland, who was up for re-election that year, needed to appease angry workers nationwide -- so he signed into law a national holiday called Labor Day in honor of the worker.

Gerald Friedman [FREED-man], a professor of economics at the University of Massachusetts at Amherst, says that gaining national recognition was a big morale boost for organized labor:

"It does tell us that, 'If you scream, you'll get something. But you have to keep screaming. The louder you scream, the more you get."

But violence against U-S workers continued in the 20th century: in 1902, 14 coal miners were killed by a mine company's private police force; in 1911, about 150 people, mostly women and children died in a fire working in a New York City sweatshop; Massachusetts police beat women and children in a textile strike; Colorado mine company guards fired on union supporters with machine guns, killing 19 -- twelve of them children.

"Major figures in industry thought they should be able to do exactly what they wanted."

Robert Lerman [LER-man], a professor of economics at American University in Washington, D.C., says the U-S government finally intervened on behalf of workers in the 1930's:


"Unions came into play in a big way, especially in the 1930's. The Congress and President Roosevelt passed liberalizing legislation that made it easier for unions to organize."

Mr. Lerman says that the U-S government encouraged key industries - like steel and automobile manufacturers -- to bargain with unions - because the major American unions were not radical: they refused to ally themselves with the international socialist movement, which advocated class warfare.

Robert Lerman of American University says the unions' rejection of radicalism generally got them what they wanted: things like higher salaries, health insurance, and better working conditions.

"What they [labor leaders] wanted was more wages. They didn't want all kinds of theories that would have the government run everything. They were afraid of that. They believed that through organizing they could get the share of the pie they deserved. Of course, they also believed they did need support from government rules and certain protections, such as the eight-hour day and minimum wage - these actions by government - but they thought they could achieve those through political action and the democratic institutions of the country."

Mr. Lerman says the American labor movement, especially under strong leaders like George Meaney and Lane Kirkland, played a significant role not only in bringing progressive change to the American workplace, but in fostering democratic freedoms in other countries.

"[AFL-CIO President]Lane Kirkland and before him, George Meaney, were very critical [influential] in a variety of countries in helping [promoting] the development of free unions, and they believed in freedom, first and foremost, and a non-communist approach to the world. Let's face it, unions played a huge role in the decline of communism. The Polish unions were very influential in the defeat of Soviet influence in Poland and that led to a lot of other changes in the rest of eastern Europe. And that help was fostered by a cooperative role of unions and the public sector in government."

But today, labor unions in the United States face a very uncertain future. Membership has declined dramatically in the last 25 years. Unionized workers make up only about eight percent of the private-sector labor force.

Economics professor Gerald Friedman [FREED-man]argues that by rejecting Marxist-style radicalism around the turn of the 20th century, American unions allowed themselves to be manipulated -- and co-opted - and that even the establishment of Labor Day was a victory for industry.

"American business and government have been so effective against labor. [Their strategy has historically been that] You make the concession in a way that divides labor, divides the people on the street. So you give them a Labor Day that's separate from the May Day. So, right away, those who want to celebrate May Day are fighting with those who want to celebrate Labor Day. Those who want to think of the labor movement as part of an international struggle for socialism and economic democracy are separated from those who want Labor Day as an American institution. If you don't celebrate that day, you're 'anti-American.' If you do celebrate that day, you're denying the internationalism of labor."

Mr. Friedman adds that workers in France and Germany, and other countries where unions engaged in radical activity, today enjoy greater benefits than their American counterparts -- such as longer vacations, and a shorter work week. Still, most labor analysts believe that the American unions' tactic of seeking non-violent, gradual change spared the nation class warfare, created a large middle class, and led to the broad-based prosperity that many American workers celebrate on Labor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