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와 파키스탄은 양국이 탄도 미사일을 시험 발사할 경우 이를 사전에 서로 통보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인도-파키스탄간 미사일 시험발사 사전 통보 합의는 1일 인도의 시암 사란 외무 장관과 파키스탄의 리아즈 모하메드 칸 외무 장관이 이슬라마바드에서 광범위한 현안들에 관한 회담을 하는 가운데 이루어졌습니다.

칸 장관은 기자들에게 이에 관한 정식협정은 오는 10월 이슬라마바드에서 양국 외무장관들이  다시 만날 때 서명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인도와 파키스탄은 이미 다른 유형의 미사일에 관한 사전 통보 협정을 체결한 바 있습니다.

칸 장관과 시암 장관은 2일 다시 만나 이달 중 뉴욕에서 만모한 싱 인도 총리와 페르베즈 무샤라프 파키스탄 대통령간 회담 의제에 관해 논의합니다. 

 

(영문)

India and Pakistan have agreed to notify each other before they test ballistic missiles.

The notification agreement was reached during wide-ranging talks Thursday in Islamabad between Indian Foreign Secretary Shyam Saran and his Pakistani counterpart, Riaz Mohammed Khan.

Mr. Khan told reporters a formal accord will be signed by foreign ministers of the two countries when they meet in Islamabad in October. India and Pakistan already have a notification agreement on other types of missiles.

The two officials also reviewed and evaluated the progress made so far in two rounds of talks held under the 19-month old peace process between the two neighbors.

Mr. Khan and Mr. Shyam will meet again today (Friday) to work on an agenda for talks later this month between Indian Prime Minister Manmohan Singh and Pakistani President Pervez Musharraf in New Y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