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톤 포스트]

워싱턴 포스트 신문은, 이라크 전쟁을 둘러싼 미국 민주당내의 오랜 의견 차이가, 3년 전 전쟁을 찬성했으며 현 과정을 유지하길 선택한 지도부가 미군을 철수하도록 부쉬 대통령에게 공격적으로 도전하길 원하는 당내 운동가들과 전략가들의 성화에 직면함에 따라, 요즘 더욱 더 노골적으로 증대되고있다고 머릿 기사로 보도하고있습니다.

미국 과학자들이 처음으로, 과거에 항상 요구됐던 여성의 난자를 이용하거나 새로운 인간 배아를 만드는 과정을 거치지않고 일반 피부 세포를 배아 줄기 세포로 보이는 것으로 전환시켰다고 하바드 대학교 연구진이 발표했으며, 이는 배아 줄기 세포 연구를 둘러싼 윤리적인 걸림돌을 제거할수도있다는 소식이 워싱턴 포스트 신문을 비롯한 여러 신문에 보도되고있습니다.

미국 고등학교들에서 스포츠 선수들로 지망하는 학생들이 늘어나자, 이들을 잘라내는데 고역을 치르고있다는 소식과, 중국에서 통상적인 상납 행위가 중국에 진출하려는 미국 회사들에게 상당한 곤란을 조성하고있다는 내용등이 실려있습니다.

[뉴욕 타임스]

이라크 지도자들이, 여러가지 쟁점들은 해결했으나 시아파의 연방제 주장과, 가정 분규와 사법 제도에 있어서의 회교의 역할과 같은 폭발 잠재성을 가진 문제들을 놓고 여전히 씨름하고있는가운데, 21일 새 헌법 합의의 일보 직전까지 진전을 이룩했다고 보도하고있습니다.

이 머릿 기사는, 이라크 지도자들이 한차례 연장된 새 헌법 기초 시한인 22일 자정까지 헌법을 완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이고 있습니다. 미국의 노스웨스트 항공사가, 임시 대체 정비공을 고용하는등의 세심한 사전 대비책으로, 정비공 노조의 파업에도 불구하고 주말 운행에 아무런 차질을 빚지않았다는 내용이 뉴욕 타임스 신문의 두번째 주요 기사로, 그리고 유에스에이 투데이 신문의 머릿 기사등으로 크게 보도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측과 팔레스타인측 모두가 새로운 투쟁에 직면하고있는등 가자 지구 철수가 상처를 남겨뒀다라는 내용과 생명체의 복잡성을 설명하는데 다윈 진화론자와 이에 의구심을 가진자들이 충돌하고 있다는 소식,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의 올해 전사자 수가 지난 2001년이래 가장 많다는 소식등이 보도되고 있습니다.

[워싱톤 타임스]

반기문 한국 외교 통상부 장관의 미국 CNN텔레비전 방송 회견 내용이 워싱턴 타임스 신문 국내란에 에이 피 통신 기사를 전제해 보도되고 있습니다.

이 기사는, 반 장관이 북한은 분명 현 6자 회담의 타결 가능성과 함께 자체 핵 무기 계획을 포기할 용의로 있는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보도하고 있습니다. 반 장관은, 부한 지도자, 김정일 국방 위원장이 분명 핵 무기 계획을 포기하기로 결정한 것처럼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콘돌리다 라이스 국무 장관등 미국 관계관들과 북핵 문제 해법을 조율하기위해 워싱턴을 방문중인 반 장관은 또 북한이 장래에 평화적인 핵 활동을 추구할수도있을 전망을 제기했다고 이 기사는 전하고 있습니다.

반 장관은, CNN 텔레비전 방송 프로에 출연해, 북한은 먼저 모든 핵 무기를 파기하고 핵 개발 계획을 종식하며, 핵 확산 금지 조약에 복귀하고 유엔 국제 원자력 기구의 안전 규정에 순응해야하며, 신뢰가 회복된 다음에 핵 에너지의 평화적인 이용을 위한 회담이 열려야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기사는, 하지만, 미국의 6자 회담 수석 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 차관보가 지난 주 북한이 앞으로 핵 에너지를 필요로하게될 것으로는 생각지않는다고 말함으로써, 미국은 공산 국가, 북한이 완전히 핵이 없는 국가가 되기를 원하고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 기사는, 반 장관이 북한의 평화적인 핵 활동 추구 허용에 관해 특히 미국과 긴밀히 논의할 필요가 있음을 인정했다고 말하고, 그러나, 핵 에너지의 평화적인 이용이라는 점에는 미국과 남한이 상당한 견해 차이를 갖고있지않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하고 있습니다.

이 기사는 또, 북한이 4차 6자 회담 시작전에 영변 원자로를 재가동했다는 일본 아사히 신문 보도에 관해, 이를 아직 확인하지못했다고 말하고, 그러나, 4차 6자 회담에서 참가국들, 특히 북한이 현 핵 문제 논의를 악화시킬지도 모르는 어떠한 조치나 행동도 취해서는 안된다는데에 합의를 본 상태라고 밝힌 것으로 보도하고있습니다.

[로스 앤젤레스 타임스]

로스 앤젤리스 타임스 신문은, 수니파가 시아파와 쿠르드족측 사이의 마지막 협상들에서 자신들이 배제됐다고 불만을 제기하고 미국과 유엔의 개입을 호소하면서 헌법 승인을 다시 한번 연기할 것을 촉구했다고 머릿 기사로 보도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