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의 마흐무드 아흐마디네자드 대통령은 이란의 핵 정책을 관장하는 국가 안보 최고 회의 의장에 최고 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의 보좌관을 지낸 보수 강경파 인사 알리 라리자니 씨를 임명했다고, 이란 국영 텔레비전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라리자니 신임 의장은 또한 이란 국영 라디오와 텔레비전 방송국 사장도 역임했습니다. 라리자니 신임 의장의 임명은 이란이 핵 활동을 중단하지 않을 경우 국제적 제재에 직면할 가능성이 있다는 강력한 압력에 직면하고 있는 것과 때를 같이 해 이뤄졌습니다.

일부 관측통들은 라리자니 의장이 이란의 핵 계획에 관해 강경한 자세를 취할 것이라고 우려하고 있습니다.

(영문)

Iran's state-run television says President Mahmoud Ahmadinejad has named a new head of the country's Supreme National Security Council, the agency that oversees Iran's nuclear policy.

The new nuclear chief, Ali Larijani, has served as an aide to Supreme Leader Ayatollah Ali Khamenei and is known as a hardline conservative. He is also a former head of Iranian state radio and television. Mr. Larijani's appointment comes as Iran's faces intense pressure to stop its nuclear activities or face the possibility of international sanctions.

Some observers are concerned that he will take a tougher stance on Iran's nuclear ambitions Iran resumed uranium conversion last week after rejecting a European Union proposal offering economic and political incentives in exchange for suspending nuclear fuel processing. Iran insists its nuclear program is solely for peaceful purposes.